인물소개

한국의 혼이 담긴 현대 선율의 어울림!
국악관현악의 역사를 잇고 미래를 이끌다.

1965년 한국 최초의 국악관현악단으로 창단하여
2017년 창단 52주년을 맞이한 서울시국악관현악단(단장 김철호)은
전통음악의 창조적 계승 및 발전, 대중과의 소통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국 창작음악의 종가이자 서울시의 전통분야를 대표하는 예술단으로서
전통음악에 뿌리를 둔 현대적인 관현악곡을 개발하고 대중에게 소개하여
한국음악의 현대화, 대중화, 세계화를 이끌고 있으며
전통음악의 새로운 진화를 예고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