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렛츠락페스티벌’ 3차 라인업 공개…정준일·이하이·페퍼톤스·브로컬리 너마저 등

작성일2018.07.03 조회수798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앞서 자우림, 국카스텐, 넬, 장기하와 얼굴들, 장미여관, 에피톤 프로젝트 등 막강한 라인업을 공개한 ‘2018 렛츠락페스티벌’ 제작진이 3차 라인업을 추가로 공개했다. 
 
새롭게 공개된 라인업에는 독보적인 음색을 자랑하는 싱어송라이터 정준일과 중저음의 매력적인 목소리를 가진 이하이, 부드러운 음악으로 듣는 이를 위로하는 페퍼톤스와 브로콜리 너마저, 델리스파이스 출신 싱어송라이터 김민규, 폭발적인 에너지의 록밴드 칵스, 실력파 감성 듀오 바닐라 어쿠스틱, 트렌디한 음악으로 사랑 받는 라이프 앤 타임, 그리고 최근 주목받는 신예 신해경과 아도이가 이름을 올렸다.
 
3차 라인업이 공개되면서 페스티벌의 전체 윤곽도 잡혔다. 잔잔하고 감성적인 음악이 주류인 ‘러브 스테이지’에는 넬과 자우림이 각각 첫째 날과 둘째 날의 헤드라이너로 나서며, 정준일, 에피톤 프로젝트, 이하이, 안녕하신가영, 브로콜리 너마저, 심규선, 짙은 등이 무대에 오른다. 강렬하고 신나는 음악이 주류인 ‘피스 스테이지’에는 국카스텐과 장기하와 얼굴들이 각각 첫째 날과 둘째 날의 헤드라이너로 확정됐으며, 장미여관, 노브레인, 크라잉넛, 칵스, 페퍼톤스, 몽니 등이 공연을 펼친다.
 
‘2018 렛츠락페스티벌’은 개최 소식 이후 블라인드 티켓을 비롯해 3차례 판매한 할인 티켓이 전량 매진되며 가을 음악페스티벌의 강자로 부상하고 있다. 최종 라인업은 7월 말 발표될 예정이다.
 
‘2018 렛츠락페스티벌’은 오는 9월 15일, 16일 양일간 서울 난지한강공원 내 중앙잔디광장과 잔디마당에서 개최되며, 티켓은 인터파크에서 구매할 수 있다.
 
글: 박인아 기자(매거진 플레이디비 iapark@interpark.com)
사진: 렛츠락페스티벌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