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그리스 비극 '오이디푸스' 내년 1월 개막 앞두고 황정민, 배해선 등 캐스팅 공개

작성일2018.11.30 조회수3938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그리스의 3대 비극 작가 소포클레스의 고전 희극 ‘오이디푸스’가 황정민, 배해선 등 화려한 캐스팅으로 오는 2019년 1월 29일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 무대에 오른다.

‘오이디푸스’는 아버지를 죽이고 어머니와 혼인해 그 사이에서 자식을 낳을 것이라는 신탁 때문에 태어나자마자 버려졌지만 아무리 벗어나려 애써도 굴레를 벗어날 수 없는 비극적인 운명을 타고난 테베의 왕 ‘오이디푸스’의 이야기다.

오이디푸스 역은 ‘공작’, ‘곡성’, ‘베테랑’ 등 수많은 영화는 물론 ‘리차드3세’ 등 무대에도 꾸준히 서온 황정민이 맡았다. 신탁을 피해 갓 낳은 아이를 버리지만 되돌아온 진실에 절망하는 오이디푸스의 어머니 이오카스테 역은 TV와 무대를 종횡무진하는 배우 배해선이 연기한다.

‘메디아’, ‘비명자들2’ 등을 통해 연륜 넘치는 연기를 선보여온 남명렬은 진실을 알고자 하는 오이디푸스를 양치기에게 안내하는 코린토스 사자 역에 캐스팅됐다. ‘노트르담드 파리’, ‘안나 카레니나’ 등 많은 작품을 통해 깊이 있는 연기와 가창력을 인정받은 최수형은 이오카스테의 남동생이자 오이디푸스의 삼촌인 크레온으로 변신한다.

‘해롤드 앤 모드’, ‘로미오와 줄리엣’, ‘리차드3세’에 이어 샘컴퍼니가 네번째로 선보이는 이번 작품에는 섬세한 연출력을 자랑하는 서재형 연출과 제11회 차범석희곡상에 빛나는 한아름 작가콤비를 비롯해 뛰어난 공간활용과 미장센을 보여줘 온 정승호 무대디자이너 등이 참여한다.

연극 ‘오이디푸스’의 1차 티켓은 오는 12월 11일(화) 인터파크에서 오픈된다.

글 : 김대열 기자(매거진 플레이디비, kmdae@interpark.com)
사진 : 샘컴퍼니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