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9' 2차 라인업 공개...YB, 넬, god 등

작성일2019.03.11 조회수4883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5월 중순 펼쳐지는 뮤직페스티벌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9'의 2차 라인업이 공개됐다. 넬, YB, god, 빈지노, 위아더나잇, 죠지, 최낙타, 전기뱀장어, 허클베리핀, 소닉스톤즈, 트랜스픽션, 로큰롤라디오 등 12팀이 2차 라인업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9’은 올해로 10주년을 맞았다. 그간 헤드라이너로만 5회 출연했던 YB는 최다 출연 헤드라이너로서 올해 더욱 열광적인 무대로 마지막을 장식할 예정이며, 넬 또한 화려한 무대를 선사할 계획이라고.


이번 라인업에는 대중성을 고려한 아티스트도 포함됐다. 음악 페스티벌에서 보기 힘든 god가 이름을 올린 것. 일정상 참여가 어려운 윤계상을 제외한 박준형, 데니안, 손호영, 김태우가 함께 무대에 오른다.


그 동안 보기 힘들었던, 그리고 앞으로 보기 힘들 뮤지션들의 무대도 기대를 모은다. 1차 라인업에 이름을 올린 딕펑스에 이어 군 복무를 마치고 전역한 빈지노가 3년 만에 그린플러그드 무대에 오르며, 올해를 끝으로 해체한다고 밝힌 밴드 피아가 출연한다.
 

이와 함께 소닉스톤즈, 트랜스픽션, 로큰롤라디오, 허클베리핀 등 탄탄한 연주실력과 개성을 갖춘 밴드들이 출연을 확정했고, 독창적인 바이브와 유쾌한 에너지를 자랑하는 죠지, 달달한 음색과 귀여운 가사로 주목받아온 최낙타, 청춘의 아름다움을 노래하는 인디 팝 밴드 위아더나잇, 청량한 밴드 사운드로 사랑받는 전기뱀장어 등이 출연한다.
 

이로써 27팀의 라인업을 완성한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9’측은 오는 4월 15일 최종 라인업을 공개할 예정이다. 공연은 5월 18~19일 양일간 서울 난지 한강공원에서 개최되며, 티켓은 인터파크에서 예매할 수 있다.


글: 박인아 기자(매거진 플레이디비 iapark@interpark.com)
사진: 그린플러그드 서울 조직위원회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