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뮤지컬 ‘신흥무관학교’ 금일(27일) 저녁 공연까지 취소…배우들 안정 취하는 중

작성일2019.03.27 조회수3629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지난 26일 뮤지컬 '신흥무관학교' 배우들이 공연장 이동 중 접촉사고가 발생해 금일(27일) 저녁 공연까지 취소하고 휴식을 취한다.

'신흥무관학교' 제작사 쇼노트 관계자는 전화 통화에서 "사고를 당한 배우들이 어제 저녁과 오늘 오전 두 번에 걸쳐 병원에서 검사를 받았다. 특별한 외상은 없지만 혹시 모를 후유증을 대비해 안정을 취하는 중이다. 배우들에게 보다 충분한 휴식 시간을 제공하기 위해 오늘 두 번의 공연을 모두 취소했다. 관객 여러분의 너른 양해를 부탁드린다"라고 설명했다.

'신흥무관학교' 3월 28일 목요일 저녁 8시 공연부터는 정상적으로 진행되며, 금일(27일) 공연은 수수료 없이 전액 환불 처리된다. 

'신흥무관학교'는 육군 창작 뮤지컬로, 나라를 되찾기 위해 모든 것을 바친 청춘들의 이야기를 담은 공연이다. 지난해 지창욱, 강하늘, 김성규 등이 첫 무대에 올랐고 올해 3.1 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앵콜 공연으로 돌아왔다. 이번 공연에는 고은성, 조권, 이진기, 홍서영 등이 새로 합류했다. 

뮤지컬 '신흥무관학교'는 오는 4월 21일까지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만날 수 있다.

글: 강진이 기자(매거진 플레이디비 jini21@interpark.com)
사진: 쇼노트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