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창작 뮤지컬 ‘마이 버킷 리스트’ 중국 13개 도시 라이선스 투어 시작

작성일2019.06.19 조회수708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창작 뮤지컬 '마이 버킷 리스트'가 중국 진출 3년만에 올해 13개 주요 도시 투어 공연에 나선다.

공연제작사 라이브㈜가 제작한 '마이 버킷 리스트'는 시한부 소년 해기와 양아치 로커 강구 두 소년이 좌충우돌 버킷 리스트 수행기를 통해 방황하는 청춘을 위로하고 스스로를 치유하는 과정을 섬세하게 표현해 삶의 소중함을 일깨워주는 뮤지컬이다. 국내에서는 2014년 초연을 시작으로 2017년 일본과 중국에서 초연되며 3개국에서 매년 무대에 올려지며 스테디셀러 뮤지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올해 네 번째 시즌을 맞는 이번 공연은 중국 13개 도시(상하이, 창사, 시안, 칭다오, 베이징, 항저우, 닝보, 샤먼, 푸저우, 수저우, 우한, 신천, 광저우)에서 공연이 확정됐다. 

지난달 21일부터 26일까지 상하이에 위치한 상극장(699석) 공연을 시작으로 6월 8일 창사 후난대극원(1500석), 6월 14일부터 16일까지 시안인민극원(1010석), 7월 24일부터 25일 칭다오대극원(1200석), 8월 3일부터 7일까지 베이징하이뎬극장(980석), 8월 13일부터 24일까지 항저우대극원오페라홀(1600석) 등 중국 내 13개 도시 투어 공연을 진행한다. 특히 지난달 폐막한 상하이 공연과 8월에 개막하는 항저우 공연은 티켓 오픈과 동시에 전 회차 매진을 기록해 이례적으로 추가 회차가 오픈되는 등 중국 뮤지컬 시장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번 중국 라이선스 공연에는 현지에서 인기있는 배우들이 대거 참여한다. 외유내강 시한부 소년 해기에 해당하는 류바오 역에는 초연부터 함께한 배우 쟝보쥔과 오디션 프로그램 출연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배우 방슈지안이 캐스팅됐다. 감성 로커 양아치 강구에 해당하는 양샤오위 역에는 실력파 배우 쟝지한과 떠오르는 신예 저우지천이 출연한다. 

이번 중국 라이선스 네 번째 프로덕션에는 초연부터 삼연을 성공적으로 이끈 중국의 젊은 연출가 하념(何念)과 마다(??)가 연출을 맡으며, 이 작품을 중국 내 소개해 레퍼토리 공연화 하는데 핵심적인 역할을 한 현지 제작사 SAIC·상하이문화광장에 페이위안홍이 예술감독으로 참여한다.
 
SAIC·상하이문화광장 예술감독 페이위안홍은 “'마이 버킷 리스트'는 한국에서 창작됐지만, 중국 공연 시장에서 사랑 받을 수 있는 비결은 아름다운 음악과 더불어, 현지화에 성공한 대본이 있기 때문에 가능하다고 생각한다. 지난 3년간 네 번째 시즌을 거친 이 작품은 현재 중국 전역 투어 공연을 앞두고 있다. 이 작품의 따뜻한 메시지는 더 많은 중국 사람들을 감동시킬 것이다"라고 전했다.
 
뮤지컬 '마이 버킷 리스트' 오리지널 제작사 라이브㈜는 2016년 예술경영지원센터가 주최한 중국 상하이 ‘K-뮤지컬 로드쇼’를 통해 SAIC·상하이문화광장과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했다. 이후 ‘마스터 차이나 필름’과 영화 계약을 체결하고 중국에서 영화화 작업을 진행 중에 있다.
 
중국 뮤지컬 시장의 새로운 가능성으로 주목 받고 있는 뮤지컬 '마이 버킷 리스트'의 중국 공연은  2020년 1월까지 이어진다.

글: 강진이 기자(매거진 플레이디비 jini21@interpark.com)
사진: 라이브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