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미스터트롯 신인선, 뮤지컬 ‘모차르트!’ 합류

작성일2020.05.04 조회수4335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뮤지컬 '모차르트!'(제작: ㈜EMK뮤지컬컴퍼니)에 신인선이 ‘엠마누엘 쉬카네더’ 역으로 전격 합류한다. 

신인선은 올해 3월 인기리에 종영한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탄탄한 가창력과 화려한 무대매너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그는 경연 당시 에어로빅은 물론 폴댄스, 쌈바 등 매회 유니크한 무대를 기획하고 고난이도 안무를 소화하며 눈길을 끌었다. 특히나 유산슬의 ‘사랑의 재개발’이란 곡으로 꾸렸던 무대는 전 연령층에게 신인선이란 인물을 각인시키는 계기가 되었다. 그는 2018년 뮤지컬 ‘투란도트’로 뮤지컬 배우로서 무대에 오른 바 있다. 트로트에 이어 뮤지컬까지 활동 반경을 넓혀 다재다능한 매력을 선보일 신인선은 뮤지컬 '모차르트!'에 새로운 활기를 불어넣을 예정이다. 

한편 신인선이 맡게 될 ‘엠마누엘 쉬카네더’(이하 쉬카네더)라는 캐릭터는 오페라 ‘마술피리’의 극작가이자 연출가이고 또 배우이면서 프로듀서로 풍류를 즐기는 유쾌하고 매력 넘치는 인물이다. 극중 쉬카네더는 시대를 앞서가는 특별한 감각으로 볼프강 모차르트와 함께 오페라 ‘마술피리’를 제작하며 천재 음악가 모차르트의 자유로운 영혼을 더욱 일깨워준다. 
 
신인선은 프로필 및 콘셉트 컷 촬영현장에서 쉬카네더 캐릭터에 100% 녹아 들어 단 시간내 촬영을 완료, 현장에 있는 스태프들을 놀라게 했다는 후문. 또한 ‘나는 쉬카네더’ 넘버에 맞춰 춤을 추기도 하며 시종일관 웃음 가득한 모습으로 현장 분위기를 밝혔다. 그 기대에 부응하듯 공개된 사진 속 신인선은 마치 18세기 유럽으로 돌아간 듯 쉬카네더를 완벽히 소화해내 눈길을 끈다. 
 
신인선은 “우선 뮤지컬 모차르트!의 10주년 이라는 의미 있는 시즌에 참여할 수 있어 정말 영광이다. 뮤지컬 배우로서 활동은 했으나 이렇게 큰 작품에는 처음 이름을 올리게 돼 많이 긴장이 된다”며 떨리는 목소리로 합류 소감을 전했다. 이어서 그는 “제가 미스터트롯 출연 당시 이번에 ‘볼프강 모차르트’ 역을 맡은 김준수 선배님이 심사위원이셨는데, 이번에 동료 배우로서 같은 무대 위에 설수 있게 되어 정말 영광이고 더욱 열심히 하고싶다”고 작품에 애정을 드러냈다.

마지막으로 그는 “대학에 들어가서 뮤지컬배우를 꿈꾸며 처음으로 봤던 뮤지컬이 '모차르트!'의 한국 초연 무대였다. 그랬던 제가 '모차르트!' 10주년 기념 공연에 함께할 수 있다니 꿈만같다. 뮤지컬 '모차르트!'가 10년간 시즌을 거듭한 만큼 저의 뮤지컬 인생도 같이 커왔다. 뮤지컬 배우 신인선으로서 바라왔던 꿈의 무대에서 ‘신인선한 쉬카네더’를 선보이겠다”고 당찬 포부를 밝혔다. 본격적으로 연습에 돌입한 신인선은 완벽한 무대매너와 탄탄한 가창력과 연기력으로 뮤지컬 내공을 가감 없이 발휘할 예정이다.

신인선은 오는 7월 공연부터 합류한다. 뮤지컬 '모차르트!'는 6월 11일 세종문화대극장에서 개막한다.

+ 뮤지컬 '모차르트!' 티켓예매

글: 강진이 기자(jini21@interpark.com)
사진: EMK뮤지컬컴퍼니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