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인터뷰 미공개컷/영상]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 뉴 헬퍼봇, 전성우·박지연

작성일2018.11.09 조회수2780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스크랩 이전글 다음글 목록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의 새 얼굴, 전성우와 박지연. 연말에 따뜻한 사랑 이야기를 들려드릴 수있어 행복하다던 두 사람은 현장에서 화기애애한 분위기로 사진 촬영에 임했다. 작품 속 올리버, 클레어를 자연스럽게 떠올리게 했던 두 사람의 미공개 컷, 그리고 지면에는 담지 못했던 영상 인터뷰를 지금부터 만나보자.
 
 
▲ 전성우, 박지연의 영상인터뷰 보기
 



▲ “오늘도 좋아보이네, 화분” 전성우
 



▲ “생각해보니 좀 우습지, 혼자인 게 익숙한 너와 내가 이렇게 함께인 게” 박지연
 



▲ “오늘 서울 하늘 무척이나 맑음” 전성우
 



▲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랑하려 해“ 박지연
 



▲ “사랑이란 멈추려 해봐도 바보같이 한 사람만 내내 떠올리게 되는 걸” 전성우
 



▲ “문을 열어줘서 고마웠어” “천만에요” 전성우, 박지연
 

글 : 이우진 기자(매거진 플레이디비 wowo0@interpark.com)
사진 : 기준서(스튜디오 춘)
영상 : 김혜진(genie228@interpark.com)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스크랩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