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공연메인 > 무용 > 한국무용

2008 서울시민을 위한 진유림의 오색춤판
세부장르 무용 > 한국무용
일시 2008/11/19 ~ 2008/11/19
장소 남산골한옥마을 서울남산국악당
출연 진유림
관람등급 만 6세이상
관람시간 90분
공연평점
공연평가
예매랭킹

  • 기본소개
  • 공연소개
  • 출연진/제작진
  • 관련공연
  • 영상/포토
  • 관련기사

작품설명

오방색, 그것은 우리 춤에도 묻어나는 멋이다. 형형색색의 자연의 미를 이루는 오방색깔에서 우리 전통춤의 미도 살아난다. 우리 춤의 정중동의 미를 색깔로 표현한다면 바로 정(靜)의 미는 백(白)과 청(靑)이요. 중(重)의 미는 흑(黑)의 미요. 동(動)의 미는 황(黃)과 적(赤)이다. 바로 우리 춤의 오방색을 만나볼 수 있는 무대가 오는 11월 19일(수) 오후 7시 30분 서울남산국악당에서 펼쳐진다.진유림, 그녀는 우리시대 명무로서 중요무형문화재 제27호 승무와 제97호 살풀이 이수자로 전주대사습놀이 장원을 비롯하여 한국국악협회 국악대전 대통령상을 수상한 춤꾼..

프로그램

“승무” 출연 진유림
승무는 승려들이 추는 속칭 '중춤'이라 하지만 불교의식에서 승려가 추는 춤이 아니고 흰 장삼에 붉은 가사를 어깨에 매고 흰 고깔을 쓰고 추는 민속춤이다. 1900년대 초 협률사에서 연희되어 한성준의 이 춤을 지도한 이래 1936년 한성준의 제1회 무용발표회를 계기로 우리 전통민속춤으로 승화된 것이다. 한성준의 직계 후손인 한영숙(韓英淑)·이매방·이애주 등 각기 고유한 색깔의 승무를 계승하고 있다. 

“비나리” 출연 비나리-이광수
비나리는 고사소리로서 사람의 간절한 소망을 명산대천이나 하느님전에 비는 전통이 우리 무속신앙에서 유래된 것이다. 인간세상이 자연과 조화를 이루며 살며, 무사평안·태평성대을 기원하는 축원의 의미를 담고 있다. 비나리의 대가 이광수 명인의 특유 감칠맛나는 소리가 감동을 주는 공연이다. 

“살풀이” 출연 진유림

살풀이는 승무와 함께 삶의 내면적 세계를 풀어내는 춤이다. 여백미(餘白美)의 극치라 할 만큼 슬프도록 아름다운 춤사위가 끊어질 듯 이어져 나가는 묘미를 가지고 있다. 살풀이춤은 각 지역에서 나름대로의 전승을 가지고 추어지지만, 시리도록 슬픈 느낌과 절제된 동작에서 배어나오는 정밀한 분위기는 호남살풀이를 정형화시킨 이매방류에서 특히 두드러지게 나타난다. 

“축원무” 출연 김형신, 백수연, 하수연, 이혜진, 이현숙
국태민안을 위해 중중의 복식을 입고 중우하고 화려한 느낌으로 추는 춤으로 우아하고 고차원적인 예술성뿐만 아니라 인간의 내면적인 흥을 다양한 장단에 맞춰 한껏 멋스런 춤이다. 명무?명고였던 한성준 옹에서 강선영(중요무형문화재 제92호 보유자)으로 이어지는 이 춤은 경기도당굿에서 행하여진 무악?무무의 정수를 한데 모아 독립된 춤으로 체계화한 것으로 나라의 풍년과 태평성대를 기원하는 춤이다. 이런한 춤에 진유림의 역동적이 재구성 안무와 장단의 다양성과 여러 형태의 발 디딤새 그리고 섬세하고 우아하며 정도 있는 손놀림은 다른 춤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이 춤만이 갖는 독특한 멋이라 할 수 있다. 

경기민요 “나비야 청산가자~ 경기긴잡가” 출연 한진자
경기긴잡가는 유산가, 적벽가, 제비가, 소춘향가, 선유가, 집장가, 형장가, 평양가, 십장가, 출인가, 방물가, 달거리 등 12종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경기민요 특유에 청명하고 경쾌한 소리가 특징이다. 경기긴잡가는 서정적인 긴사설로 비교적 조용하고 은근하며 서민들의 애환을 담은 서정적인 표현이 많은 것이 특징이다. 

“장구춤” 출연 진유림
장구춤은 날렵하게 걷어올린 치맛자락을 허리춤에 맵시있게 동여매고 장구를 비스듬히 둘러메고 추는 춤으로 본래 농악의 설장고에서 파생되어 나온 것이다. 진유림류 장구춤은 진유림 특유의 화려하면서도 잘 조화된 안무와 현란한 춤사위로 경쾌하면서도 신명나는 장구가락이 매우 특징적이다. 

이광수과 진유림의 만남 “멋과 흥 푸리” 출연 진유림·이광수민족음악원

‘오색춤판’의 하이라이트로 명인 이광수와 명무 진유림, 두 재인의 연희마당이다. 이매방류의 흥춤을 토대로 우리 춤의 신명을 표현하는 진유림의 ‘흥춤’과 이광수와 민족음악원 사물놀이가 만들어내는 변화무쌍의 신명나는 판굿과 땅재주들이 춤과의 만남으로 관객과 함께 어우러지는 무대를 만들어낸다.

명장면/명대사

글쓰기
관련 글이 없습니다. 등록해주세요.

리뷰/평점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