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8월 개막 뮤지컬 '메리셸리' 캐스팅 공개...배다해, 최연우, 이예은 등

작성일2021.06.08 조회수4587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공연제작사 뷰티풀웨이가 오는 8월 개막을 앞둔 창작뮤지컬 '메리셸리'의 캐스트를 공개했다. 배다해, 최연우, 이예은을 비롯해 송원근, 박규원, 려욱, 기세중, 조환지, 박선영, 김도빈, 안창용, 정휘, 정가희, 유낙원 등이 출연할 예정이다. 

뮤지컬 '메리셸리'는 '프랑켄슈타인'의 저자 ‘메리셸리(Mary Shelley)’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끊임없는 가난과 외로움 속에서 작가로서의 꿈에 도전해나가는 소설가 메리 셸리의 삶을 그린다. 공연제작사 ㈜뷰티풀웨이와 제작투자 ㈜아떼오드가 선보이는 공연이다.

지난한 도전 끝에 세기의 명작을 남긴 메리셸리 역에는 '남자의 자격'에서 ‘넬라 판타지아’를 불러 많은 사랑을 받았고 최근 뮤지컬영화 ‘투란도트’의 주연으로 활약한 배다해와 뮤지컬 ‘미드나잇’, ‘이토록 보통의’ 등의 최연우, 그리고 현재 뮤지컬 ‘드라큘라’에 출연 중인 이예은이 나선다.

이와 함께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스토리 오브 마이 라이프’ 등의 송원근과 ‘미아 파밀리아’, ‘트레이스 유’의 박규원, 그리고 ‘여신님이 보고 계셔’, ‘광염소나타’ 등에서 사랑받은 슈퍼주니어의 려욱이 바이런을 향해 동경, 질투 등의 복합적인 감정을 가진 폴리도리 역을 맡아 무대에 오른다.
 



메리의 남편이자 낭만주의 시인인 퍼시셸리 역은 뮤지컬 ‘시데레우스’, 연극 ‘알앤제이’ 등을 오가며 활약한 기세중과 뮤지컬 '미드나잇', '블루레인'의 조환지, 그리고 최근 뮤지컬 '광주'에 출연한 박선영이 연기한다.

자극적인 것을 쫓지만 그럴 때마다 아름다운 시를 써 내려가는 바이런 역에는 뮤지컬 ‘미아 파밀리아’, 연극 ‘레드’ 등에 출연해온 김도빈과 뮤지컬 ‘레드북’, ‘팬레터’ 등에 출연한 안창용, 뮤지컬 '시데레우스', '베어 더 뮤지컬'의 정휘가 캐스팅됐다.

메리의 여동생이자 사랑받지 못하는 삶을 두려워하는 여성 클레어 역은 뮤지컬 ‘베르나르다 알바’, ‘메디슨 카운티의 다리’의 정가희와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 등에서 주목받은 신예 유낙원이 연기한다.

뮤지컬 '메리셸리'는 오는 8월 7일(금)부터 10월 31일(일)까지 KT&G 상상마당 대치아트홀에서 공연되며, 6월 22일(화)에 인터파크를 통해 프리뷰 티켓이 오픈될 예정이다.

글: 박인아 기자
사진: 뷰티풀웨이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