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인물메인 > 오케스트라
LA필하모닉 오케스트라 | Sarah Chang & LA Philharmonic Orchestra
직업
오케스트라
사이트
공식홈 |
Follower 47 티켓캐스트 등록
검색랭킹

  • 기본소개
  • 인물소개
  • 출연작품
  • 인맥
  • 영상/포토
  • 관련기사
  • (0)
  • (0)

인물소개

로스 앤젤레스 필하모닉은 1992년 이래로 음악감독을 맡고 있는 에사 페카 살로넨의 역동적인 리더십 하에서 개혁적이고 풍부한 면모를 보여주고 있는 “21세기 오케스트라”를 정의하는 하나의 개념이 되었다. 90번째 시즌을 맞이하고 있는 필하모닉은 세계 일류 오케스트라 중 하나로 인정받고 있으며 관객과 평론가 모두로부터 열렬한 지지를 받고 있다. 국내외 기자들은 “...미국 일류 오케스트라 목록의 최상위권을 지키고 있으며 이는 위엄 있는 하나의 문화기관이 수준을 낮추지 않으며 스스로를 업데이트 한 좋은 예가 된다.”(뉴욕 타임즈)라는 말에 동의한다. 매년 필하모닉의 공연을 찾는1백만 명이 넘는 관객들도 이 견해에 동의한다. 필하모닉은 다른 오케스트라나 문화 기관이 흉내내지 못하는 폭넓고 깊이 있는 프로그램을 보여주며 월트 디즈니 콘서트 홀과 할리우드 볼에서 연간 300회가 넘는 음악회를 열고 있다. 로스 앤젤레스 시와 관련하여 정기적인 심포니 음악회 외에도 학교, 교회, 지역 주민 센터 등에서도 연주를 펼친다.
로스 앤젤레스 필하모닉은 억만장자이자 아마추어 음악가이며 1919년 시의 첫 상주 심포니 오케스트라를 시작한 윌리엄 앤드류스 클라크 2세에 의해 설립되었다. 월터 핸리 로스웰이 첫 번째 음악감독으로 1927년까지 있었으며 이후로 조르주 슈네보이트(1927-29), 아르투르 로진스키(1929-33), 오토 클렘페러(1933-39), 알프레드 월렌슈타인 (1943-56), 에두아르드 반 베이눔(1956-59), 주빈 메타 (1962-78), 카를로 마리아 줄리니 (1978-84), 앙드레 프레빈(1985-89)까지 8명의 명성 있는 지휘자들이 이 자리를 거쳐갔으며 1992-92 시즌부터 현재까지 에사 페카 살로넨이 그 자리를 지키고 있다. 2003년 10월, 세계적으로 알려진 공연장 중 하나인 월트 디즈니 콘서트 홀이 문을 열었으며 현지의 두드러진 문화적 지표만이 아닌 “...연주를 듣기에 훌륭한 감각적인 장소...음색면에서는 국제적으로 라이벌이 적은 공연장이며 시각적으로는 라이벌이 전혀 없을법하다.”(뉴요커)라는 평을 받고 있다. 디자인과 음향 면에서 모두 높이 평가 받고 있으며 철 소재로 된 반짝거리는 곡선형의 외부 모습은 로스 앤젤레스시와 오케스트라의 에너지, 상상력, 창조 정신을 구현하고 있다.
새로운 방향으로 나아가려 하는 살로넨과 필하모닉은 전통에 충실하면서도 새로운 지반과 관객을 확보하고 심포니 음악을 장려할 수 있는 위한 프로그램을 찾으려고 노력한다. 겨울 시즌 30주 동안 월트 디즈니 콘서트 홀에서 110회의 공연을 하며 특정 연주자나 특정 작품에 대해 깊이 있는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페스티벌, 거주 예술가 프로그램, 그리고 그 외의 주제가 있는 프로그램을 주최한다. 가장 최근의 프로젝트로는 Minimalist Jukebox와 Tristan Project이 있으며 곧 공개될 Shadow of Stalin과 매년 열리는 거주 예술가의 On Location도 오케스트라의 독창성을 잘 보여주고 있다.
이 시대 음악을 들려주기 위해 로스 앤젤레스 필하모닉이 보여주는 헌신은 예약제 음악회, 흥겨운 초록 우산 시리즈, 그리고 많은 수의 위탁 음악회만 보더라고 알 수 있다. 이번 시즌(2008-9) 27주년을 맞이하는 로스 앤젤레스 필하모닉 뉴 뮤직 그룹은 최신 작품들을 독점적으로 연주하기 위해 노력하며, 실제로 뛰어난 현대음악 작곡가와 연주자들을 매혹시키고 있다. 단체의 공연기획을 담당하는 LAPhil Presents는 유명 연주가의 독주회, 휴일 음악회, 오르간 독주회, 오케스트라 방문 음악회와 재즈, 세계음악, 바로크 변주곡, 노래 등의 다양한 음악회 시리즈를 만들어 진행하며 문화적 혜택을 확장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음악감독 에사 페카 살로넨과 필하모닉은 디지털 시대에 선두주자로 들어서며 공연 1주일 내에 온라인으로 공연 실황 녹음을 다운받을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첫 오케스트라가 되었다. 2006년 필하모닉은 도이치 그라모폰과의 협력으로 열리는 DG 음악회를 베토벤, Anders Hillborg, 루토슬라브스키, 스티브 라히, Part, 안드리센을 iTunes에 불러들였다. 이와 더불어 DG는 2006년 10월 살로넨과 오케스트라가 월트 디즈니 콘서트 홀에서 처음으로 녹음한 음반을 발매했으며 여기에는 바르토크, 무소르그스키, 살로넨의 작품, 그리고 스트라빈스키의 봄의 제전이 담겨있다.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