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드라마 원작 뮤지컬 '또! 오해영' 내년 3월 개막...전 배역 오디션 진행

작성일2019.10.02 조회수1050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서현진, 에릭, 전혜빈 등이 주연으로 활약했던 인기 드라마 '또! 오해영'이 뮤지컬로 만들어진다. 제작진은 2020년 3월 개막을 앞두고 이달 말 전 배역 오디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 오해영'은 동명이인의 오해영(전혜빈 역) 때문에 인생이 꼬인 여자 오해영(서현진 역)과 미래를 볼 수 있는 능력을 지닌 남자 박도경(에릭 역) 사이에서 벌어지는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로, 2016년 tvN에서 방영되어 높은 시청율을 기록한 인기 드라마다.


이를 원작으로 한 뮤지컬 '또! 오해영'은 ㈜티투엔미디어, ㈜팝뮤직엔터테인먼트와 ㈜아떼오드가 공동 제작에 나섰고, ㈜수키컴퍼니가 주관사로, 동아방송예술대학교가 산학 협력체로 참여한다. 창작진으로는 뮤지컬 '아랑가'와 '반 고흐와 해바라기 소년' 등의 작업에 참여해온 김가람 연출과 뮤지컬 '사랑에 관한 다섯 개의 소묘', '오! 캐롤' 등의 문희 작가가 합류했고, 어반자카파, 클래지콰이 등 실력파 가수들의 음반과 '식샤를합시다3', '백일의낭군님' 등의 드라마 ost를 제작한 김진석 대표가 음악 슈퍼바이저를, 동아방송예술대학교 송은도 교수가 예술감독을 맡았다.


제작진은 공연에 앞서 이달 28일과 29일 양일간 삼성동에 위치한 에이지 엔터테인먼트에서 오디션을 진행한다. 오해영(서현진 분), 박도경(에릭 분), 오해영(전혜빈 분), 박수경(예지원 분), 이진상(김지석 분), 한태진(이재윤 분), 황덕이(김미경 분) 등 전 배역 오디션이 진행되며, 참가하고자 하는 사람은  10월 2일부터 18일 오후 6시까지 이메일(auditionohy@naver.com)로 지원서를 접수하면 된다.


청춘들의 우여곡절 로맨틱 코미디를 그려낼 주크박스 공연 '또! 오해영'은 2020년 3월부터 5월까지 대학로 서경대학교 공연예술센터(SKON) 1관에서 펼쳐진다.
 

글: 박인아 기자(iapark@interpark.com)
사진: ㈜T2N미디어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