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배우 문유강, 워크하우스컴퍼니와 전속계약...하정우·황보라와 한솥밥

작성일2019.10.31 조회수2441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신예 배우 문유강(남,24세)이 배우 매니지먼트 워크하우스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문유강은 올해 5월 연극 `어나더 컨트리`를 통해 데뷔한 신예 배우로, 당시 267 대 1 경쟁률을 뚫고 심사위원의 만장일치로 주인공 토미 저드 역에 발탁돼 주목받았다.
 



현재 연극 `도리안 그레이의 초상`에 출연 중인 문유강은 매혹적인 외모에 예민한 감각을 지닌 예술가 제이드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도리안 그레이의 초상`은 작곡가 정재일, 현대무용가 김보라, 비주얼 디렉터 여신동, 연출가 이지나 등 쟁쟁한 창작진이 뭉쳐 오스카 와일드의 동명 소설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콜라보 공연으로, 문유강은 이 두 번째 출연작을 통해 양극성장애로 인해 광기로 치닫는 한 예술가의 모습을 강렬한 안무와 연기로 펼쳐내고 있다.
 

하정우, 황보라 등이 소속된 매니지먼트사 워크하우스컴퍼니는 문유강과의 전속계약을 통해 또 한 명의 실력파 배우를 영입하게 됐다.


문유강이 출연 중인 연극 '도리안 그레이의 초상'은 대학로 유니플렉스 1관에서 11월 10일까지 펼쳐진다.


글: 박인아 기자(iapark@interpark.com)
사진: 워크하우스컴퍼니 제공


☞ 연극 '도리안 그레이의 초상' 예매 ☜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