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월드투어 공연, 코로나19로 2주간 잠정 중단

작성일2020.04.01 조회수2392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오페라의 유령' 월드투어 공연이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잠정 중단됐다.


'오페라의 유령' 월드투어 공연을 진행하고 있는 클립서비스는 금일 오전 "'오페라의 유령' 월드투어 공연 앙상블 배우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게 되어 오늘 4/1(수)부터 잠정적으로 공연이 중단됐다"고 밝혔다.


클립서비스가 밝힌 바에 따르면, 확진자는 체온은 정상이었으나 코로나19 유사 증상을 보여 지난 31일 오전 선별진료소를 방문했고, 자가격리 중 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재 보건소에서 확진자에 대한 역학 조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세부 정보는 확인되는 대로 관련 기관에서 공지될 예정이다.


이같은 내용은 확진자와 직접 접촉한 프로덕션 배우 및 스태프, 관련된 인원 전원에게 즉각 통보되었으며, 해당 인원은 검사 진행 및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또한 제작사는 현재 공연장 전체를 폐쇄하고 긴급 방역 조치 중이다.


클립서비스는 "공연기간 중 공연장은 철저한 방역과 함께 배우 및 스태프, 관객을 대상으로 한 마스크 착용 의무화, 체온 모니터링을 해왔으며 배우와 관객간의 대면 만남 및 근거리 접촉 제한, 무대와 객석 1열과의 2미터 이상 거리가 유지되었다"며 "관련된 접촉자의 검사와 2주간의 자가격리 기간으로 4월1일부터 4월14일까지 2주간 공연이 중단되며, 해당 기간 예매하신 관객 분들께는 금일 일괄 문자 발송 및 예매취소 관련 순차적으로 안내드릴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관객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매우 송구스럽다는 말씀을 드리며, 정부 및 관련기관의 방역지침과 절차를 준수하고 관련된 공지 및 안내는 신속하고 투명하게 진행하겠다. 또한 공연 재개 여부와 관련한 사항도 추후 다시 안내 드리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글: 박인아 기자(iapark@interpark.com)
사진: 클립서비스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