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월드투어…오는 4월 22일까지 공연 중단 기간 연장

작성일2020.04.08 조회수1855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2주간 공연을 중단했던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월드투어가 공연 중단 기간을 연장했다.

이번 공연의 프로덕션 에스앤코는 오늘(8일) 보도자료를 통해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19로 기존 4월 14일(화)까지 공연 중단한 일정을 4월 22일(수)까지 추가 연장하게 되어 안내한다"고 밝혔다.

추가 취소되는 4월 15일(수)부터 22일(수) 공연의 예매자 분들께는 별도 수수료 없이 전액 환불되며, 예매 취소 관련 안내 문자가 순차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현재 '오페라의 유령' 128명의 배우와 스태프는 보건 당국의 지침에 따라 검사를 완료했고 126명의 배우와 스태프는 음성 판정을 받고 4월 1일(수)부터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를 진행하고 있다. 확진 판정을 받은 2명의 앙상블 배우는 치료에 전념을 하고 있다. 

'오페라의 유령' 프로덕션은 "지금까지 정부의 방침과 원칙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고 있으며, 자체적으로 더 할 수 있는 방안에서 검사 등 추가 관리를 하고 있다. 앞으로도 모든 대응은 정부 및 관련 기관의 방역 지침과 절차에 따를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오페라의 유령'은 해당기관 역학조사단의 현장 조사 및 CCTV 등의 확인을 통해 무대에서 객석 1열의 거리가 5미터 이상이며, 무대와 객석의 공조 시스템, 백스테이지, 오케스트라 피트 등의 상세한 역학조사가 진행됐고 공연장의 안전성 즉, 무대를 통한 관객의 전파가 물리적으로 어려운 환경임을 검증했다. 방역, 공조, 무대와 객석 간 거리 등 환경 상황은 전문가의 검진을 다시 한번 진행할 것이며, 배우와 스태프의 자가격리 기간 동안 모든 수칙이 철저히 이행되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설명했다. 

글: 강진이 기자(jini21@interpark.com)
사진: 에스앤코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