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시인 신동엽의 민족 대서사시 ‘금강’이 ‘칸타타’와 만나다!

작성일2012.11.13 조회수2567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우리 민족사의 갑오농민전쟁을 문학적으로 형상화한 신동엽 시인의 대표적 서사시 ‘금강’이 칸타타 형식으로 다시 만들어져 무대에 오른다.
 
‘금강’은 1994년 오페라 연출가 故 문호근 씨에 의해 서양오페라 및 뮤지컬과 우리의 창극을 접목시킨 음악극으로 탄생해 초연했으며, 제1회 민족예술상을 수상했다. 2004년 가극의 형태로 두 번째 무대에 올려진 ‘금강’은 2005년에는 북한의 초청으로 평양 봉화예술극장 무대에 올라 남북화해와 통일의 분위기를 형성하는 역할을 하기도 했다.

 

이번에 제작되는 ‘금강’은 앞선 두 차례의 공연보다 음악적 완성도를 한층 높여 작품성을 확보하고자 했다. 공연관계자는 “정면의 무대 벽은 미술작품이 채워지고, 그 앞에는 100여 명의 합창단 및 오케스트라가 자리한다. 처음부터 끝까지 무대를 가득 메울 장중한 음악은 관객들에게 지금까지의 무대와는 차별화된 색다른 ‘금강’을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시인 신동엽의 서사시와 칸타타의 만남을 선보일 ‘금강’은 11월 30일부터 12월 1일까지 마포아트센터 아트홀 맥에서 공연된다.

 

 

이지연 기자 newstage@hanmail.net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