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피아니스트 겸 음악감독 이범재 EMK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작성일2020.01.02 조회수1093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피아니스트 겸 음악감독으로 활약 중인 이범재가 EMK엔터테인먼트(대표 김지원)와 전속 계약했다. 

이범재는 한국예술종합학교에서 피아노 전공으로 2015년 ‘Unreturnable’ 앨범으로 데뷔했으며, 2016년 뮤지컬 ‘라흐마니노프’를 시작으로 ‘쓰릴미’, ‘미드나잇’에서 인상 깊은 피아노 연주로 극에 몰입도를 더해 업계의 주목을 받으며 관객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뿐만 아니라 뮤지컬 ‘투모로우 모닝’, ‘오디너리데이즈’, ‘미드나잇’에서는 음악감독으로서도 실력을 인정 받았다.

작곡과 편곡 작업도 하는 그는 최근 뮤지컬배우이자 크로스오버 뮤지션 ‘카이’의 앨범 타이틀 곡은 ‘너의 아리랑’을 작곡했으며, ‘KBS 불후의 명곡’에서는 편곡자로 나서 ‘폴 포츠&배다해’, ‘미라클라스’와 우승을 거머쥐기도 했다. 현재 이범재는 문화복합공간 ‘아산 모나무르’에서 상임 예술감독을 맡고 있으며 오는 4월 개막 예정인 ‘미드나잇:액터뮤지션’에서 다시 한번 음악감독으로 나선다.

EMK엔터테인먼트는 뮤지컬배우 카이, 민영기, 신영숙, 김준현, 에녹, 김소향을 비롯하여 발레리나 김주원, 소프라노 임선혜가 소속되어 있는 아티스트 매니지먼트이다. 이범재는 이번 전속 계약 전 부터 EMK엔터테인먼트로 소속배우들의 콘서트와 뮤지컬, 앨범 작곡을 통해 이미 여러 번 손발을 맞춰왔다.

소속사 EMK엔터테인먼트 측은 "피아니스트, 음악감독, 작곡, 편곡까지 다양한 분야에서 완벽한 실력을 갖춘 이범재와 함께 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 실력은 물론 가능성까지 가지고 있는 이범재가 다방면에서 재능을 펼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 새로운 도약을 앞둔 이범재에게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 드린다"고 밝혔다.

글: 강진이 기자(jini21@interpark.com
사진: EMK뮤지컬컴퍼니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