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헤르만 헤세의 소설 ‘나르치스와 골드문트’ 뮤지컬로…내년 2월 초연

작성일2021.12.08 조회수4466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독일 문학의 거장 헤르만 헤세의 소설 ‘나르치스와 골드문트’를 원작으로 하는 뮤지컬 ‘나르치스와 골드문트’가 오는 2022년 2월 8일 대학로 드림아트센터 3관에서 개막한다.

원작 소설 ‘나르치스와 골드문트’는 내면의 정신과 종교성을 중요시하는 나르치스와 외형적인 예술가적 기질을 대변하는 골드문트, 극단적으로 다른 두 인물이 내면의 갈등을 통해 자아를 찾는 과정을 담은 작품이다. 작가 헤르만 헤세가 이 소설을 ‘영혼의 자서전’이라 할 정도로 자신의 성장기 체험과 방황이 고스란히 담아냈고, 헤세의 소설 중에서 ‘데미안’과 함께 많은 사랑을 받아온 작품이다.

뮤지컬 ‘나르치스와 골드문트’ (제작 섬으로 간 나비, 네버엔딩플레이)는 서로 다른 세계를 타고난 ‘나르치스’와 ‘골드문트’가 첫 번째 만남에선 서로를 알아보고 분리되어 각자의 운명의 길을 걸어가지만, 두 번째 만남에선 서로가 합일되어 생과 사가 결합된 삶을 이해하고 자아를 찾아가는 이야기를 그렸다.

뮤지컬 ‘라흐마니노프’, ’무인도 탈출기’, ‘어나더어스’, 연극 ‘히킥고모리’ 등을 연출한 윤상원이 각색과 연출을 맡아 원작을 2인극 뮤지컬로 선보인다. 뮤지컬 ‘마르틴 루터’, ‘텔로미어’, ‘조선변호사’의 음악을 맡았던 유한나가 창작진으로 함께 참여한다.
 



캐스팅도 함께 공개됐다. 정신을 중시하며 종교적으로도 학문적으로도 능력이 뛰어난 인물인 ‘나르치스’ 역에는 뮤지컬 ‘라흐마니노프’, ‘검은사제들’, 연극 ‘보도지침’ 등에서 다양한 캐릭터를 안정감 있는 연기를 선보인 박유덕, 뮤지컬 ‘칠칠’, ‘브라더스 까라마조프’, ‘데미안’ 등에서 디테일한 내면 연기를 펼쳐 사랑받는 유승현, 그리고 뮤지컬 ‘팬레터’, ‘박열’, ‘마리퀴리’ 등에서 매력적인 연기를 선보인 임별이 캐스팅됐다.

몽상가이자 예술가적 기질을 지니고 감정을 중시하는 인물 ‘골드문트’ 역에는 연극 ‘인사이드’, 뮤지컬 ‘무인도 탈출기’, ‘스모크’ 등에서 섬세한 감정 연기를 선보인 강찬, 뮤지컬 ‘브라더스 까라마조프’, ‘V 에버 애프터’, tvN ‘더블캐스팅’ 등에서 인상 깊은 무대를 선보인 김지온, 뮤지컬 ‘아가사’, ‘와일드 그레이’, ‘명동로망스’ 등에서 특유의 호소력 짙은 연기로 관객들의 마음을 울린 안지환이 캐스팅되었다.

동명 소설을 2인극으로 새롭게 창작한 뮤지컬 ‘나르치스와 골드문트’는 내년 2월 8일부터 4월 17일까지 대학로 드림아트센터 3관에서 공연한다.

글: 강진이 기자(jini21@interpark.com)
사진: 섬으로 간 나비, 네버엔딩플레이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