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구피 "20주년 기념 첫 단독 콘서트로 2016년 마무리" 포부

작성일2016.05.02 조회수2839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이데일리 스타in 김은구 기자] 11년 만에 완전체 컴백을 한 그룹 구피가 첫 콘서트를 예고했다.

최근 ‘옛날 노래’를 발표하고 활동 재개를 알린 구피는 데뷔 20주년인 올해 콘서트 개최를 구상하고 있다고 최근 인터뷰에서 밝혔다. 구피는 1996년 ‘많이 많이’로 데뷔했다.

구피는 “‘옛날 노래’로 구피 20주년의 스타트를 끊었다”며 “과거 구피의 색깔이 묻어나는 음악, 미니앨범 등에 대해서도 구상하고 있다. 연말에는 20주년 콘서트를 하고 싶다”고 말했다.

구피는 2집 활동 당시 팬미팅 형식의 미니 공연을 한 적은 있지만 정식 콘서트는 아직 없었다. 그러나 지난해에도 1990년대 활동했던 가수들이 출연한 공연 ‘슈퍼콘서트 토요일을 즐겨라’에 참여하는 등 공연 활동 경험이 있어 단독 콘서트도 무리가 없을 것으로 관측된다.

구피는 원년 멤버인 신동욱 박성호 이승광 3인으로는 11년 만, 구피로는 6년 만에 컴백을 했다.


▶ 당신의 생활 속 언제 어디서나 이데일리 ‘신문 PDF바로보기
▶ 스마트 경제종합방송 ‘이데일리 TV’ | 모바일 투자정보 ‘투자플러스
▶ 연예 스포츠 정보도 내 손안에 ‘이데일리 모바일 서비스
▶ 스타 화보./스타 갤러리를 한 눈에 ‘스타in 포토
▶ 모바일 주식매매 파트너 ‘MP트래블러Ⅱ
<ⓒ함께 만들고 함께 즐기는 엔터테인먼트 포털 스타in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