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포토뉴스] 배우 김지숙 "두 남편 생긴 연극 '장수상회' 절호의 찬스"

작성일2016.05.12 조회수1292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연극 ‘장수상회’가 10일 오후 3시 대학로 동숭아트센터 동숭홀에서 프레스콜을 열었다. 이날 프레스콜에는 배우 백일섭, 김지숙이 무대에 올라 하이라이트 장면을 공개했다. 이후 기자간담회 및 포토타임에는 전 출연진이 참석했다.

 

배우 김지숙은 꽃집 사장님 임금님역을 맡았다. 그는 일일연속극을 마다하고 연극 ‘장수상회’의 출연을 결정했다. 배우 김지숙은 “작품을 받았을 때 어떤 연극 대본 보다 전율을 느꼈다. 나는 결혼도 안 했고 직계가족이 없는데 이야기가 피부로 다가왔다”며 출연 계기를 전했다. 그는 이어 “제 평생에 남편이 없는데 존경하는 배우 백일섭과 이호재를 섬길 수 있는 절호의 찬스다”라며 장내를 웃게 했다.

 

연극 ‘장수상회’는 오는 5월 29일까지 대학로 동숭아트센터 동숭홀에서 공연된다.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공연문화의 부드러운 외침 ⓒ뉴스테이지 www.newstage.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관련 컨텐츠

1/7 이전 다음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