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내년 4월 개막 앞둔 뮤지컬 '그리스' 배우들, 팝시컬 그룹으로 데뷔한다…스타 탄생 예고

작성일2018.12.12 조회수1902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내년 4월 개막을 앞둔 뮤지컬 '그리스' 배우들이 특별한 도전에 나선다. 바로 뮤지컬 넘버와 K-POP을 접목시킨 '팝시컬' 그룹으로 데뷔에 나서는 것.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맨오브라만차' 등 다양한 작품을 흥행시킨 신춘수 프로듀서가 비스트, 포미닛 등 정상급 K-POP 아이돌을 탄생시킨 노현태 프로듀서와 협력해 선보이는 이번 프로젝트는 유능한 뮤지컬 배우들의 활동영역 확장을 위해 기획한 활동이다.

신춘수 프로듀서는 "뮤지컬 '그리스'는 역량있는 젊은 배우들의 퍼포먼스가 인상적인 작품"이라며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뮤지컬 배우들이 정식앨범 발매와 음악 프로그램 등 TV 방송출연을 통해 활동영역을 확장하고 멀티엔터테이너로서 성장하는 발판을 마련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지난 7월 뮤지컬 '그리스'의 오디션을 통해 선발된 배우들은 체계적인 시스템 아래 연습을 진행하며, 팝시컬을 선보일 아티스트로서 데뷔를 준비하고 있다. 극중 두 주인공 샌디와 대니를 주축으로 그룹이 형성된 것에 착안, 각각 여자 유닛과 남자 유닛으로 팀을 구성했다. 각양각색의 매력을 지닌 배우들은 내년 상반기, 뮤지컬 넘버는 물론 대중음악·팝시컬 등 다양한 장르를 결합한 음반을 발매한 후 본격 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또한 뮤지컬 '그리스'의 배우로도 무대에 오르며 멀티엔터테이너로서 꾸준히 활동을 이어나간다.

한편, 뮤지컬 '그리스'는 대극장 규모로 사이즈를 키운 만큼 새로운 프로덕션으로 관객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작품이 갖고 있는 고유한 정서와 재미는 물론 현 시대를 반영한 각색과 세련된 편곡, 트렌디한 무대 등으로 한 층 더 업그레이드 된 모습을 선보인다.

조정석, 주원 등을 잇는 새로운 스타 탄생을 예고한 뮤지컬 '그리스'는 내년 4월 30일, 신도림 디큐브아트센터에서 개막한다.


글 : 이우진 기자(매거진 플레이디비 wowo0@interpark.com)
사진 : 오디컴퍼니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