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뮤지컬 ‘모차르트!’ 박은태, 김준수, 박강현 등 송스루 연습 현장 공개

작성일2020.05.06 조회수4743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오는 6월 여섯 번째 공연을 앞두고 있는 뮤지컬 '모차르트!'가 송스루 현장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뮤지컬 '모차르트!'는 천재 음악가로서의 운명과 그저 자유로운 인간이고 싶은 내면 속에서 끝없이 갈등하는 ‘모차르트’의 인간적 고뇌를 그려낸 이야기와 함께 매 시즌 높은 완성도와 섬세한 연출, 클래식하면서도 대중적인 뮤지컬 넘버와 화려한 무대 미술로 호평을 받아왔다.
 

올해 10주년을 맞이한 '모차르트!'는 천재음악가 볼프강 모차르트 역에 김준수와 박강현 그리고 박은태가 이름을 올렸으며 그의 아내 콘스탄체 역에 김소향, 김연지, 해나, 최고의 권력자 콜로레도 대주교 민영기와 손준호, 모차르트의 아버지 레오폴트의 윤영석, 홍경수, 발트슈테텐 남작부인 역으로 신영숙과 김소현, 그리고 최근 합류한 트로트대세 신인선 등의 출연으로 관객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지난 달 22일 뮤지컬 '모차르트!'의 전체 배우들과 스태프들이 모여 첫 만남을 가졌다. 올해로 통산 여섯 번째 시즌을 맞이한 '모차르트!'의 전 시즌에 모두 참여한 배우 민영기와 신영숙의 인사말을 필두로 자리에 참석한 배우들은 더 좋은 작품을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하며 끈끈한 팀워크를 드러냈다. 이어 지난 28일에는 작품의 전 넘버를 함께 가창하는 송스루 연습을 이어갔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긴장감과 설렘을 안고 연습에 임하는 전 출연진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이날 현장에는 한국 도착 후 철저하게 격리 의무를 마친 아드리안 오스몬드(Adrian Osmond) 연출가가 처음으로 연습에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2014년에 이어 6년만에 '모차르트!' 10주년 기념공연을 맡게된 아드리안 연출은 "지난 시즌의 장점을 모두 살린 가장 성공적인 스토리텔링을 구상 중"이라고 전했다.

 

연습을 마친 후 아드리안은 “우리 작품은 한 명의 천재의 삶을 보여주는 것이 아닌, 이 세상의 여러 압박과 고난 속에서 성장하는 한 명의 평범한 사람에 대한 이야기다“ 라고 작품에 방향성을 나누기도 했다. 또한 그는 “격리시설에 있는 동안 여러분이 함께한 ‘황금별’ 영상을 보았다. 굉장히 감동적이었고, 하루빨리 여러분을 만나고 싶었다”고 밝히며 “여러분의 ‘황금별’ 영상이 많은 이들에게 감동을 주었듯 우리 함께 '모차르트!'를 보러 오시는 관객들의 마음을 움직이자”며 소감을 전했다.

 

뮤지컬 '모차르트!'는 2020년 6월 11일부터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공연을 올린다.

+ 뮤지컬 '모차르트!' 티켓예매
 

글: 강진이 기자(jini21@interpark.com)
사진: EMK뮤지컬 컴퍼니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