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뮤지컬 ‘드라큘라’ 폐막…김준수 ‘드라큘라’ 무대 활약상

작성일2020.06.08 조회수6281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뮤지컬 '드라큘라(프로듀서 신춘수, 연출 데이빗 스완)'가 지난 7일 관객들의 뜨거운 성원 속에 유종의 미를 거뒀다.

뮤지컬 '드라큘라'는 아일랜드 소설가 브램 스토커(Bram Stoker)의 동명소설을 각색한 작품으로 천 년의 세월 동안 한 여인만을 사랑한 드라큘라 백작의 이야기를 다룬다. 4년 만에 초호화 캐스팅으로 돌아온 뮤지컬 '드라큘라'는 프리뷰 티켓오픈 당시 1분 만에 전석 매진의 기록하는 등 흥행을 이어갔다.

초연부터 함께한 드라큘라 역의 김준수는 지난 6일 샤롯데씨어터를 가득 채운 관객들의 뜨거운 환호와 기립박수 속 드라큘라의 마지막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김준수는 지난 초연과 재연 당시 독보적인 '드라큘라' 캐릭터를 만들어내며 관객들의 사랑을 받았다.
 





이번 시즌 김준수는 4년 만의 ‘드라큘라’ 재연에서 2월부터 4개월간 57회차를 이끌었고, 자신의 뮤지컬 데뷔 10주년과 함께 ‘드라큘라’ 총 공연 회차만 103회를 채웠다. 김준수는 드라큘라의 악마적인 기운을 뿜어낼 때는 카리스마 넘치는 가창력으로, 또 드라큘라의 영원한 사랑 미나에게 마음을 표현할 때는 로맨틱한 무드의 부드러운 음색으로 몰입도를 높이며, 뱀파이어지만 400년의 사랑을 갈구하는 뜨거운 ‘드라큘라’의 드라마틱한 삶에 생명력을 더했다.
 





마지막 공연을 마친 김준수는 “’드라큘라’로는 처음으로 4개월이라는 긴 여정을 함께했는데 여러 생각지 못했던 변수들이 있었고 모든 제작진과 스태프들이 최선을 다해 무대를 지켜주신 덕분에 이렇게 무사히 막공을 치를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정말 감사하다. 어려운 상황에도 매 회 마스크 꼭 챙겨 쓰시고 무대 가득 채워주신 관객 분들의 에너지로 끝까지 올 수 있었다. ‘드라큘라’는 데뷔 10주년이 되는 해 처음 올렸던 공연인 만큼 의미가 남다른 작품이기도 하고 단연 최고라 꼽을 정도로 소중한 작품이다. 또 언제가 될지 모르겠지만 기회가 된다면 계속해서 ‘드라큘라’로 찾아오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준수는 오는 6월 16일 개막을 앞두고 있는 ‘모차르트!’의 10주년 무대에서 활약을 이어나간다. 뮤지컬 ‘모차르트!’는 6월 16일부터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 뮤지컬 '모차르트!' 티켓예매 ☞

글: 강진이 기자(jini21@interpark.com)
사진: 오디컴퍼니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댓글 목록

전체댓글 수 2
  • *** 2020.06.08 안녕하세요. 기사에 관심 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 링크 수정하였습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 tvxq1*** 2020.06.08 뮤지컬 모차르트 티켓 예매 누르고 조씨고아라는 다른 공연이 나와요 ㅠㅠ 링크 수정해주세요
처음 페이지 이전 페이지1 다음 페이지 마지막 페이지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