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필로우맨] 잔혹한 동화가 시작됐다

작성일2007.04.30 조회수11348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스크랩 이전글 다음글 목록



마틴 맥도너 원작, 박근형 연출, 최민식 최정우 이대연 윤제문 등이 출연하는 연극 [필로우맨]이 4월 30일 LG아트센터에서 프레스콜을 갖고 치열하고 소름끼치는 스토리의 일부를 공개했다.
이 작품은 괴기한 소설을 쓰는 작가 카투리안이 어린이 살해 혐의로 경찰서 취조실에서 받는 심문받는 장면에서부터 시작한다. 이날은 카투리안과 두명의 형사를 비롯 카투리안의 형이 치열한 심리와 분노가 폭발되는 장면을 선보였다. 최민식의 섬세하고 힘있는 연기와 윤제문의 모자라지만 그래서 더 잔혹한 캐릭터 연기가 특히 발군.
험악한 취조실에서 빠르게 주고 받는 대사와 배우들의 긴장감 있는 연기로 무대를 팽팽한 기운으로 가득 채운 연극 [필로우맨]. 잔혹한 동화는 이미 시작됐다.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스크랩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