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스케치

[단독] 사진으로 보는 뮤지컬 <미스터마우스>

작성일2017.03.17 조회수8027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스크랩 이전글 다음글 목록



2006년 초연, 2007년 재연 이후 10년 만에 다시 관객들의 품으로 돌아온 창작 뮤지컬 <미스터마우스>. 일곱 살 지능을 가진 30대 주인공 인후가 과학실험을 통해 높은 지능을 갖게되면서 벌어지는 내용을 그린 이 작품은 개막 전부터 막강한 티켓파워를 지난 배우 홍광호의 합류로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은 바 있다. (실제 그가 출연하는 회차는 티켓오픈 후 2분 만에 전석 매진되기도 했다.) 진정한 행복의 의미를 그린 뮤지컬 <미스터마우스> 작품 속 따뜻한 스토리를 사진으로 정리했다.

 



▲ 30대지만 7살 지능을 갖고 살아가는 인후(김성철)
 



▲ 중국집 '짜짜루'에서 허드렛일을 하며 살아가던 그는 우연한 계기로 지능이 높아지는 과학실험을 제안받게 된다.
 



▲ 강박사와 함께 실험실에서 일하는 채연(강연정)은 인후를 전담하게 되고
 



▲ 열심히 실험에 참가하는 인후(홍광호)를 격려하는 채연(강연정). 그런 그녀의 모습에 인호는 점점 사랑의 감정을 느끼게 된다.
 



▲ 실험을 통해 순식간에 7살 지능에서?IQ 180의 천재 두뇌를 가지게 된 인후(김성철)
 



▲ 인후(홍광호)는 그 어느때보다 배움에 대한 의욕으로 가득 차 있다.
 



▲ 더욱 더 행복한 삶을 살기 위한 그의 노력 때문. 똑똑해진 모습으로 중국집에 돌아온 인후(김성철)의 모습에 직원들도 함께 기뻐한다.
 



▲ 강박사(서범석)는 성공적으로 마무리 된 인후(홍광호)의 실험결과를 학회에 발표하며 야망을 꿈꾸는데...
 



▲ 하지만 자신을 발명품 취급하는 강박사(서범석)의 태도에 분노하는 인후(홍광호)
 



▲ 결국 인후(김성철)와 강박사(문종원)의 대립은 극에 치닫게 되는데...
 



▲ 한편 자신의 잃어버린 가족을 찾기 위해 노력하던 인후(홍광호)는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된다.
 



▲ 바로 자신이 잊고 있던 어린 시절의 기억을 떠올리게 된 것.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된 인후(김성철)은 다시 고민에 빠지게 되는데...
 



절정으로 치닫는 뮤지컬 <미스터마우스>의 결말이 궁금하다면 인터파크 예매를 통해 확인하자. 뮤지컬 <미스터마우스>는 오는 5월 14일까지 동숭아트센터 동숭홀에서 계속된다.

 
글 : 이우진 기자(매거진 플레이디비 wowo0@interpark.com)
사진 : 쇼노트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공유 페이스북 공유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스크랩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네이버, 다음, 네이트, 구글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