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뮤지컬 ‘레드북’ 차지연, 아이비, 김세정, 송원근, 서경수, 김인성 등 캐스팅 발표

작성일2021.04.05 조회수4494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뮤지컬 '레드북'이 오는 6월,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의 개막을 앞두고 캐스팅을 공개했다.

자신에 대한 긍지와 존엄을 찾아가는 여성의 성장 드라마로 관객들의 사랑을 받은 뮤지컬 '레드북'은 ‘2016 공연예술 창작 산실 우수 신작’으로 선정된 작품이다. 2017년 대학로예술극장에서 트라이아웃 공연을, 2018년 세종문화회관 M씨어터에서 초연되었고, 신선한 캐릭터와 잘 짜여진 음악으로 관객들의 지지를 받으며 큰 화제를 불러일으킨 바 있다. 

또한 '레드북'은 ‘2018 제7회 예그린 뮤지컬 어워드’에서는 여우주연상(아이비), 여우조연상(김국희), 음악상, 극본상을, ‘2018 제3회 한국 뮤지컬 어워즈’에서는 작품상, 여우조연상(김국희), 연출상, 안무상을, ‘2018 더뮤지컬이 뽑은 올해의 창작뮤지컬’에서 작품상, 극본상, 작곡상을 수상하는 등 작품성을 고루 인정받았다.

뮤지컬 '레드북'은 신사의 나라 영국, 그중에서도 가장 보수적이었던 빅토리아 시대를 배경으로 한다. 숙녀보단 그저 나로 살고 싶은 여자 안나와 오직 신사로 사는 법밖에 모르는 남자 브라운. 두 사람의 모습을 통해 이해와 존중의 가치를 말하는 작품이다. 여성이 자신의 신체를 언급하는 것조차 금지되던 시대, 세상의 비난과 편견을 무릅쓰고 작가로서 성장해가는 안나의 모습을 통해 욕망하고 성취하는 여성의 힘과 아름다움을 유쾌하게 전달한다.

2021년 새로운 프로덕션으로 돌아온 뮤지컬 '레드북'은 오리지널 크리에이티브 팀인 한정석 작가와 이선영 작곡가가 의기투합하고 섬세하고 감성적인 감각의 박소영 연출이 새롭게 합류, 작품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또한, 뮤지컬 '위키드', '젠틀맨스 가이드', '잃어버린 얼굴 1895'의 양주인 음악감독과 뮤지컬 '빅피쉬'의 홍유선 안무감독이 지난 시즌에 이어 함께한다. 뿐만 아니라 뮤지컬 '인사이드 윌리엄', '검은 사제들'의 이은경 무대디자이너, 연극 '데스트랩', 뮤지컬 '개와 고양이의 시간'의 정구홍 조명디자이너 등 크리에이티브 팀이 함께한다.

주최사 ㈜아떼오드(예술감독 송은도)는 ‘새로운 프로덕션으로 선보이는 작품인 만큼 관객들에게 보다 신선하게 다가가기 위해 설렘과 즐거운 마음으로 준비하고 있다. 관객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좋은 작품으로 제작하겠다’고 전하며 뮤지컬 '레드북'에 함께할 캐스트를 공개했다.

현실의 고단함을 발칙한 상상으로 견디고 미래를 꿈꾸는 여성 안나 역에는 차지연, 아이비, 김세정이 함께한다. 연극 '아마데우스'와 '그라운디드' 등으로 더 깊어진 연기로 강렬한 존재감을 증명한 차지연이 보여줄 새로운 모습의 엉뚱 발랄하면서도 당당한 ‘안나’가 기대된다. 또한, '시카고'의 아이비가 다시 한번 ‘안나’로 참여한다. 더불어 드라마 '경이로운 소문', '너의 노래를 들려줘', 뮤지컬 '귀환' 등을 통해 존재감을 입증한 김세정이 새롭게 합류한다.

사랑도 여자도 책으로만 배운 순진하고 고지식한 변호사 브라운 역에는 뮤지컬 '개와 고양이의 시간',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의 송원근이 참여한다. 그리고 뮤지컬 '위키드', '젠틀맨스 가이드'의 서경수가 함께한다. 더블어 뮤지컬 '그날들'로 첫 뮤지컬에 도전하며 호평을 받은 SF9 인성이 캐스팅되었다. 이들은 각각 다른 매력으로 안나와의 케미를 보여줄 예정이다.

여성문학회 ‘로렐라이 언덕’의 고문인 여장 남자 로렐라이 역에는 지난 시즌에 이어 홍우진이 함께 하고, 정상윤, 조풍래가 새롭게 합류하여 사랑스러운 매력을 선보인다. ‘로렐라이 언덕’의 회장 도로시와 브라운의 할머니 바이올렛 역에는 지난 시즌과 같이 김국희, 그리고 새로운 캐스트 방진의가 합류하여 따뜻한 카리스마를 보여줄 예정이다.

거물 문학평론가 존슨 역에는 원종환, 김대종이, 바이올렛의 연인 헨리 역에는 안창용, 김승용이 캐스팅 되었다. 이들은 각각 허세로 똘똘 뭉친 브라운의 절친 잭과 앤디 역할까지 함께 소화하며 팔색조의 매력을 선보인다. 로렐라이 언덕의 개성 넘치는 회원들, 줄리아 역에는 허순미, 메리 역에는 이다정이 트라이아웃과 초연에 이어 함께하고 코렐 역에는 김연진이 새롭게 합류했다. 그밖에 박세훈, 이경윤, 김지훈, 강동우, 김혜미가 앙상블로 출연한다.

뮤지컬 '레드북'은 오는 6월 8일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개막한다.

글: 강진이 기자(jini21@interpark.com)
사진: (주)아떼오드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