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빛으로 만나는 단원…미디어스테이지 ‘김홍도’ 1월 20일 개막

작성일2022.01.20 조회수6398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재)안산문화재단(대표 김미화)의 2022년 첫 기획공연 미디어스테이지 '김홍도'가 1월 20일(목) 개막과 함께 첫 모습을 드러낸다.

코로나19로 인해 당초 예정되었던 2021년에서 일정을 변경하여 2022년 1월 관객들에게 선보이게 됐다. '김홍도'는 '색감의 방-홍운탁월', '단원화음', '화원의 방-도원향'으로 이름 지어진 세 개의 공간들도 구성되었다. 각 공간의 저마다의 의미와 특징을 가지고 있다.
 



색감의 방 - 홍운탁월

첫 번째 방 '색감의 방-홍운탁월'은 ‘주위의 구름에 색을 칠해 달을 두드러지게 한다’ 라는 뜻의 공간으로 단원 김홍도의 작품 세계로 들어가기 전 다양한 색감들로 구성된 광섬유와 전면 거울로 구성된 방에서 우리에게 익숙한 색들을 경험하고 이후 무채색의 단원의 그림 세계로 자연스레 이어지게끔 설치되었다. 특히 이 공간은 안산문화예술의전당 대극장의 출연자 대기실을 탈바꿈하여 관객들에게 이색적인 경험을 제공한다.

두 번째 방이자 주제공연인 '단원화음'은 총 66점의 단원 김홍도의 그림을 사용하여 ‘영모/화조도’, ‘산수화’, ‘풍속화’, ‘인물화’ 의 각각의 섹션으로 총 20분 간의 미디어 공연으로 구성된다. 넓이 15m, 높이 6m의 초대형 원형 스크린 안에서 360도로 관람할 수 있는 '단원화음'은 확장된 단원의 그림 세계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미디어 공연이 될 것이다. 또한 라이다센서 등을 활용하여 관객의 움직임에 반응하는 효과와 원형무대가 함께 회전하며 더욱 실감나게 관람하도록 하였다.
 



단원화음

세 번째 방 '화원의 방-도원향'은 기존의 공연장 리허설룸을 이용하여 대형 프로젝션과 김홍도의 그림을 그려볼 수 있는 미디어 그래피티로 구성되어 있다. 지금의 세상과는 또 다른 세상, 별천지를 뜻하는 도원향은 단원 김홍도의 그림을 그려봄과 동시에 20분 간의 세상 속 다양한 풍경과 이미지를 통해 현재의 이미지, 색감을 경험해볼 수 있다.

총 3개의 공간의 관람을 마치면 단원 김홍도의 영인본 전시를 관람할 수 있다. 현재의 기술로 만나게 되는 미디어 전시 후 실제 단원 김홍도 그림 관람을 통해 과거와 현재를 잇는 깊이 있는 전시를 관람할 수 있도록 하였다.

이번 미디어스테이지 '김홍도'는 1월 20일(목)부터 2월 27일(일)까지 안산문화예술의전당 해돋이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관람료는 1인 1만원, 안산시민은 30% 할인, 청소년은 50% 할인이 적용되며 임인년을 맞이하여 모든 호랑이띠의 관객들은 5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 미디어스테이지 '김홍도' 티켓 예매 ☜

글: 강진이 기자(jini21@interpark.com)
사진: (재)안산문화재단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