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뮤지컬 ‘머더 발라드’ 11월 8일까지 연장 확정

작성일2020.09.28 조회수2068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뮤지컬 '머더 발라드'가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에 힘입어 11월 8일까지 연장을 결정했다.

뮤지컬 '머더 발라드'는 코로나19로 인해 프리뷰 공연 이후 4주 간 공연을 중단하고 지난 15일부터 공연을 재개했다. 한 달 간의 공백이 무색할 만큼 강렬하고 폭발적인 에너지로 무대를 가득 채우며 관객들을 사로잡고 있다. 
 





뮤지컬 '머더 발라드'는 코로나로 인해 함성을 지르지 못해 제대로 즐기지 못하는 아쉬움을 야광봉과 응원도구를 활용해 즐길 수 있는 이벤트를 통해 대체하고 있다. 지난 2주 간은 모든 관객에게 야광봉을 증정하고, 29일부터 2주간 개인 응원도구를 지참하는 관객에게는 전석 15% 할인을 제공한다. 또한 응원도구와 미션태그를 SNS에 게시하는 관객에게는 '머더 발라드' 초대권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뮤지컬 '머더 발라드'는 2012년 뉴욕 브로드웨이 맨하튼 씨어터 클럽에서 초연되어 호평을 받았다. 국내 초연 이후 파격적이고 대담한 스토리 전개와 귀를 사로잡는 강렬한 음악을 통한 압도적 몰입감을 선사하며 탄탄한 마니아층을 형성해왔다.

이번 공연은 4년 만에 돌아오는 만큼 한층 더 강렬해진 록 음악과 업그레이드된 미장센으로 관객들에게 짜릿한 시간을 선사하고 있다.
 







뮤지컬 '머더 발라드'는 어린 시절 만나 불 같은 사랑을 했던 ‘세라’와 ‘탐’, 그리고 실연의 아픔에 힘들어 하는 ‘세라’ 앞에 나타나 그녀의 상처를 보듬어준 ‘마이클’의 삼각관계를 다룬다. 그리고 ‘탐’이 운영하는 바의 매니저 `나레이터`가 해설자의 역할로 극의 이해를 돕는다.

‘탐’과 헤어진 ‘세라’는 ‘마이클’과 결혼하며 행복한 시간을 보내지만 이내 반복되는 지루한 일상에 염증을 느끼며 어린 시절 ‘탐’과의 뜨거운 사랑을 추억하고 다시 그를 찾아가 뜨거운 감정을 되찾는다. 그리고 그들의 노래는 사랑으로 시작해 결국 비극을 향해간다.

이번 공연은 김재범, 김경수, 고은성, 김소향, 김려원, 이예은, 허혜진, 이건명, 에녹, 정상윤, 조형균, 장은아, 문진아, 소정화가 출연하며 화려한 라인업으로도 주목 받고 있다.
 







뮤지컬 '머더 발라드'는 오는 11월 8일까지 세종S씨어터에서 공연한다. 오는 5일 오후 4시부터 인터파크 티켓 등에서 4차 티켓오픈을 진행한다.

+  뮤지컬 '머더 발라드' 티켓예매 ☞

글: 강진이 기자(jini21@interpark.com)
사진: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