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좌석 띄어앉기'로 어려움 겪는 공연 돕는다...총 2억원 지원사업 '사이채움' 공모

작성일2021.03.02 조회수1292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김종휘)이 포르쉐코리아(대표 홀가 게어만)와 함께 ‘공연장 객석 거리두기’로 인해 감소된 티켓 수입을 보전하는 '사이채움' 지원사업 대상 공연을 오는 17일(수)까지 공모한다.


'사이채움'은 포르쉐코리아의 사회공헌 캠페인 ‘포르쉐 두 드림(Do Dream)’의 기부금을 통해 객석간 거리두기로 어려움에 처한 공연예술계를 돕는  지원사업으로, 정부의 방역지침에 따라 좌석을 비워둔 채로 공연하는 작품이 대상이다.


공모 신청 자격은 서울시 소재의 공연장에서 진행되는 유료 공연 중 2021년 1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 진행되었거나 진행이 확정된 ▲연극 ▲뮤지컬 ▲아동·청소년극 ▲무용 ▲음악 ▲전통장르 등의 작품이다. 이 중 500석 이하 중소 규모의 작품을 우선으로 총 37개 내외 작품을 선정해 공연을 마친 후 500만원을 정액 지원한다.


또한 서울문화재단은 포르쉐코리아와 업무협약을 통해 기부받은 5억 원을 지속 가능한 문화예술 환경을 조성하는데 사용할 예정이다. '사이채움'에 2억 원을 먼저 사용하고, 하반기에는 코로나19로 우울함을 느끼는 시민이 일상에서 쉽게 예술을 접하고 삶의 즐거움을 찾을 수 있도록 새로운 형식의 프로젝트도 선보인다.


서울문화재단 김종휘 대표이사는 “이번 '사이채움'은 민간 기업의 제휴로 확보한 재원을 통해 국내에선 처음으로 거리두기 빈 객석의 티켓을 지원하는 사례”라며 “앞으로도 현장의 예술가와 단체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방식을 설계할 것”이라고 말했다.


포르쉐코리아 홀가 게어만 대표는 “코로나19 확산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주변의 이웃들이 늘어나는 상황에서, 문화예술계에 대한 이번 지원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간절히 바란다”며, “예술인들은 사회 구조를 견고히 하고, 꿈을 꾸며 창의성을 발휘하는 우리 사회의 주춧돌 역할을 한다. 특히, 사회적 거리 두기가 시행되는 어려운 시기에 이 같은 사회의 중요한 축이 유지되고, 계속해서 ‘꿈’을 이어나가는데 보탬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공모와 관련한 더욱 자세한 내용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www.sfac.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 박인아 기자(iapark@interpark.com)
사진: 서울문화재단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