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선우용녀 "작년 뇌경색 투병…이번 연극은 내 운명"

작성일2017.05.23 조회수2899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23일 KBS ‘아침마당’ 출연 투병사실 밝혀
연극 ‘선녀씨이야기’ 택한 이유는 “초심”
서울 공연 마무리 지방 투어로 관객 찾아
선우용녀(사진=KBS 1TV 아침마당 캡처).


[이데일리 김미경 기자] “내 운명 같은 작품이다.” 배우 선우용녀가 연극 ‘선녀씨이야기’에 대한 특별한 마음을 드러냈다.

선우용여는 23일 KBS 1TV ‘아침마당’의 ‘화요초대석’에 초대손님으로 출연해 자신의 근황을 전하며 연극 ‘선녀씨이야기’(연출 이삼우·제작 PS엔터테인먼트)에 대한 애정을 밝혔다.

이날 선우용녀는 방송 중 작년 뇌경색 투병 사실을 털어놓았다. 그는 “연극 ‘선녀씨이야기’는 자신을 위한 인생을 살자고 결심했을 시기에 제의가 들어왔던 작품”이라며 “연극 영화과 출신으로 연극 무대로 데뷔했던 만큼 무대로 돌아가 초심을 다시 느끼고 싶었다”고 말했다.

연극 ‘선녀씨이야기’는 수십 년을 밖으로 돌다 어머니의 죽음을 계기로 집으로 돌아온 아들 종우의 시선에서 바라본 어머니의 삶을 그린 작품이다. 2012년 전국연극제 대상 및 희곡상·연출상 등 5개 부문에서 수상한 수작이다. 가슴 뭉클한 ‘어머니’와 ‘모성애’를 소소하고 담담하게 풀어냈을 뿐 아니라 적절한 유머 코드를 삽입했다.

수식어가 필요 없는 명품 배우 최수종이 아들 종우 역을 맡아 공연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선우용녀는 어머니 이선녀 역으로 열연했으며 배우 윤해영이 이선녀의 젊은 시절을 연기했다. 한편 연극 ‘선녀씨이야기’는 서울 공연을 마무리하고 지방 투어를 돌 예정이다.

연극 ‘선녀씨이야기’의 한 장면.



▶ 당신의 생활 속 언제 어디서나 이데일리 ‘신문 PDF바로보기
▶ 스마트 경제종합방송 ‘이데일리 TV’ | 모바일 투자정보 ‘투자플러스
▶ 실시간 뉴스와 속보 ‘모바일 뉴스 앱’ | 모바일 주식 매매 ‘MP트래블러Ⅱ
▶ 전문가를 위한 국내 최상의 금융정보단말기 ‘이데일리 마켓포인트 3.0’ | ‘이데일리 본드웹 2.0
▶ 증권전문가방송 ‘이데일리 ON’ 1666-2200 | ‘ON스탁론’ 1599-2203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