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미녀는 괴로워> 더뮤지컬어워즈 최우수창작뮤지컬상

작성일2009.04.21 조회수17094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제 3회 더뮤지컬어워즈의 최우수창작뮤지컬상은 <미녀는 괴로워>에게 돌아갔다. 지난 20일 국립극장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서 뮤지컬 <미녀는 괴로워>는 최우수창작뮤지컬상, 여우주연상(바다), 연출상(김동혁), 무대미술상(최송화) 등 4개 부문을 수상하며 지난해 가장 사랑받은 창작뮤지컬임을 입증했다.

뮤지컬 <드림걸즈>의 활약도 만만치 않다. <드림걸즈>는 최우수외국뮤지컬상, 남우조연상(최민철) 여우조연상(정선아) 등 3개 부문을 수상했다. 최우수재공연상에는 뮤지컬 <대장금>, 소극장 창작뮤지컬상에는 <마이 스케어리 걸> <사춘기>가 공동수상했다. 여우주연상의 최성희(미녀는 괴로워)와 함께 남우주연상은 김진태(지붕위의 바이올린)이 수상해 기립박수를 받았다.

이외에도 남우신인상에 강태을(대장금, 돈주앙), 여우신인상 임혜영(마이페어레이디, 지킬앤하이드)이 차지했다. 네티즌의 투표로 이루어지는 인기상은 빅뱅의 승리(소나기)와 옥주현(캣츠)에게 돌아갔다.



글 : 송지혜(매거진 플레이디비 song@interpark.com)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