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2018 렛츠락페스티벌’ 볼빨간사춘기, 데이브레이크, 스탠딩에그 추가…최종 라인업 확정

작성일2018.07.24 조회수3129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도심 속 뮤직페스티벌 '렛츠락페스티벌'이 24일 오전 공식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마지막 4차 라인업을 발표하며 최종 42팀의 공연을 예고했다.

4차 라인업에서는 총 5팀이 추가됐다. 여성 듀오 볼빨간사춘기, 페스티벌 섭외 1순위 밴드 데이브레이크, 베일에 싸인 음원 강자 스탠딩에그, 주목받는 신인 스무살, 원네이션이 최종 합류를 확정했다.

일자별로 첫날인 15일(토요일)에는 잔잔하면서도 감성있는 무대를 선보이는 러브 스테이지에는 넬이 헤드라이너로 무대에 오르며, 에피톤 프로젝트, 정준일, 데이브레이크, 짙은 등이 참여한다. 강렬하고 신나는 무대를 선사하는 피스 스테이지에는 국가대표 밴드 국카스텐이 헤드라이너로 나서며, 노브레인, 크라잉넛, 칵스 등 실력파 뮤지션이 함께한다.
 
둘째 날인 16일(일요일)에는 최근 정규 10집을 발매한 밴드 자우림이 러브 스테이지의 마지막 무대를 장식하며, 볼빨간 사춘기, 이하이, 안녕하신가영, 스탠딩에그 등이 참여한다. 장기하와 얼굴들이 헤드라이너로 출연하는 피스 스테이지에는 장미여관, 페퍼톤스, 몽니, 로맨틱펀치 등이 멋진 무대를 펼칠 예정이다.

렛츠락 관계자는 “아티스트의 공연뿐만 아니라 다양한 먹거리와 이벤트존, 그늘막을 펴고 쉴 수 있는 릴렉스존을 운영해 흐르는 음악과 한강공원의 바람이 어우러져 남녀노소 누구나 음악과 함께 즐기는 소풍이 될 수 있도록 만들 것”이라고 전했다.

'2018 렛츠락페스티벌'은 9월 15일부터 16일까지 양일간 서울 난지한강공원에서 개최되며, 공식 티켓은 인터파크 티켓에서 구매할 수 있다.

글: 강진이 기자(매거진 플레이디비 jini21@interpark.com)
사진: 렛츠락페스티벌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