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3월 초연 앞둔 창작뮤지컬 '데미안' 캐스팅 공개...정인지, 유승현 등

작성일2020.01.22 조회수5983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오는 3월 7일 첫 무대에 오르는 창작뮤지컬 ‘데미안’의 캐스팅이 공개됐다.


뮤지컬 ‘데미안’은 노벨문학상 수상자 헤르만 헤세의 동명소설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고정된 배역 없이 남녀 배우가 한 명씩 싱클레어 또는 데미안을 맡아 연기하는 2인극이다.


독특한 형식으로 진행되는 이번 공연에는 뮤지컬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난설’ 등에 출연했던 정인지와 뮤지컬 ‘리틀잭’, ‘광염소나타’의 유승현, 연극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과 뮤지컬 ‘베르나르다 알바’ 등에서 활약한 전성민, 뮤지컬 '이선동 클린센터'와 연극 '오펀스' 등에 출연했던 김바다,  뮤지컬 ‘마이 버킷 리스트’, ‘쓰릴 미’에 이어 세 번째 2인극에 도전하는 김현진, 뮤지컬 ‘빨래’와 연극 ‘템플’ 등의 무대에 올랐던 김주연까지 6명의 배우가 출연한다.


이번 공연의 대본과 음악은 뮤지컬 ‘홀연했던 사나이’, 연극 ‘보도지침’ 등의 오세혁과 뮤지컬 ‘광염 소나타’, ‘리틀잭’, ‘난설’ 등의 다미로가 각각 만들었고, 뮤지컬 ‘쓰릴미’, ‘아랑가’, ‘어린 왕자’ 등의 이대웅이 연출을 맡았다.


뮤지컬 ‘데미안’ 제작진은 이번 공연에 대해 "급변하는 사회 속에서 끊임없이 정체성 찾기에 내몰리는 이 시대의 모든 사람들을 응원하는 극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공연은 3월 7일부터 4월 26일까지 대학로 유니플렉스 2관에서 펼쳐진다.


글: 박인아 기자(iapark@interpark.com)
사진: 모티브히어로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