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내달 개막 ‘벙커 트릴로지’ 캐스팅 공개…박민성, 이진희, 박은석 등 새로운 멤버 합류

작성일2018.11.02 조회수1744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2016년 초연 당시 관객들의 큰 호응을 이끌어냈던 연극 ‘벙커 트릴로지’가 연말 무대로 돌아온다. 이석준, 정연, 오종혁, 신성민 등 초연멤버와 함께 박민성, 이진희, 박은석, 강승호, 김바다 등 새로운 멤버들이 출연한다.
 

연극 '벙커 트릴로지'는 '카포네 트릴로지', '사이레니아' 등에서 독특한 연출력을 선보인 제스로 컴튼의 작품으로, 김태형 연출과 지이선 작가가 새롭게 각색해 주목받았다. 제1차 세계 대전을 배경으로 한 이 작품은 '아가멤논', '맥베스', '모르가나' 등 각기 다른 세 편의 에피소드를 통해 전쟁 속에서 무너져가는 다양한 개인들의 모습을 인상적으로 담아냈다.


이 연극에 출연하는 배우들은 각각의 에피소드마다 배역을 바꿔 가며 연기 변신을 선보인다. 병사 1에는 ‘카포네 트릴로지’, ‘킬롤로지’의 이석준과 ‘프랑켄슈타인’의 박민성이 캐스팅됐고, 병사 2에는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의 오종혁과 ‘아트’의 박은석, ‘유도소년’ ‘킬 미 나우’의 신성민이 캐스팅됐다.


병사 3은 ‘알앤제이’의 강승호와 ‘오펀스’의 김바다가, 병사 4는 ‘땡큐베리스트로베리’의 정연과 ‘창문 넘어 도망친 100세 노인’의 이진희가 연기한다. 초연 멤버들과 새로 합류한 배우들이 빚어낼 색다른 연기 호흡이 기대를 모은다.


세 편의 에피소드로 구성된 연극 ‘벙커 트릴로지’는 내용과 형식 면에서 주목할 점이 많은 작품이다. 제작진은 관객들이 실제 극 중 현장에 와있는 느낌을 체험할 수 있도록 디테일한 음향과 무대로 100여석 규모의 공연장을 구현했고, 관객들은 배우들의 연기를 눈 앞에서 가까이 관람할 수 있다.


각 에피소드에 담긴 이야기도 충실하다. ‘아가멤논’은 당대 첨예한 이슈였던 여성 참정권 운동과 주인공들의 이야기를 엮어 강인한 정신을 가진 능동적인 여성상을 그려냈고, ‘맥베스’는 권력의 욕망에 휘둘려 무너지는 인물을 통해 주체적인 삶에 대한 메시지를 전달한다. 아서왕의 전설을 재해석한 ‘모르거나’ 역시 전쟁 속에서 고통받고 고뇌하는 인물들의 이야기를 통해 역사 속에 묻혀진 개개인의 진짜 모습을 조명하고자 하는 작품이다.


연극 ‘벙커 트릴로지’는 12월 11일부터 2019년 2월 24일까지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소극장에서 펼쳐지며, 1차 티켓 오픈은 오는 8일 오후 3시부터 인터파크에서 진행된다.


글: 박인아 기자(매거진 플레이디비 iapark@interpark.com)
사진: 아이엠컬쳐 제공


[ⓒ 플레이DB www.playdb.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