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공연메인 > 연극 > 연극

0
세부장르 연극 > 연극
일시 2019/11/28 ~ 2019/11/28
장소 밀양연극촌 우리동네극장
출연 김지혜, 오승현
관람등급 전체관람가
관람시간 20분
공연평점
공연평가
예매랭킹

  • 기본소개
  • 공연소개
  • 출연진/제작진
  • 관련공연
  • 영상/포토
  • 관련기사

작품설명

"현행 낙태죄는 헌법과 합치하지 않는다." 지난 2019년 4 월 11일 헌법재판소의 낙태죄 폐지는 뜨거운 사회논란을 일으켰다. 양측은 산모의 자유, 출산율 등 여러 이유를 들며 서로를 공격했다. 그러나 그 중 태아의 권리에 대한 목소리는 다소 작았다. 우리나라는 외국과 달리 뱃속에서부터 한 살로 나이를 센다. 이는 우리나라가 예로부터 태아의 생명존중에 대해 각별한 민족이었다는 증거이다. 우리는 과연 어른들의 잘못 된 선택으로 태아의 생사여탈을 마음대로 해도 되는 것인지에 대해 생각해보자 한다.

줄거리

가정집 거실에 30대로 보이는 남자(영호)와 10대 소녀(미소)가 지루한 듯 뒹굴고 있다. 소녀는 남자를 발로 차며 자신을 즐겁게 해달라고 조르지만 남자는 익숙한듯 무시한다. 계속되는 소녀의 닦달에 둘은 놀이를 하고 이야기하다 다투기도 한다.
그들의 어머니는 조용히 문 뒤의 현관 앞을 서성이다가 이내 상자를 들고 방안으로 들어온다. 어머니가 꺼낸 상자 안에는 영호의 영정사진과 미소의 초음파사진이 들어있다. 모든 가족이 자신보다 먼저 떠나 더이상 버틸 수 없었던 엄마는 약을 먹고 자살기도를 하게된다. 죽음과 삶의 경계 코마상태에서 엄마는 영호와..

출연진

캐릭터보기
엄마 역 김지혜
영호 역 오승현

명장면/명대사

글쓰기
관련 글이 없습니다. 등록해주세요.

리뷰/평점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