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공연메인 > 연극 > 연극

박인환, 시를 살다
공연평점
공연평가
예매랭킹

  • 기본소개
  • 공연소개
  • 출연진/제작진
  • 관련공연
  • 영상/포토
  • 관련기사

작품설명

온몸으로 시를 쓰고 31세에 요절한 시인 박인환불꽃같은 박인환의 인생을 주마등처럼 보여주는, 과 현실이 뒤섞인 듯한 무대'온몸으로 시를 쓰며 불꽃처럼 사라진 시인' 박인환. 그는 세련된 외모에 전쟁 중에도 트렌치코트를 입고 다닐 정도로 구보다 옷차림에 신경 쓰는 댄디가이로 알려져 있다. '김형', '이형' 등 상대의 나이가 많건 어리건 누구에게나 성에 형을 붙여 부르고, 할 말은 꼭 하는 성격이라 때론 버릇이 없다며 주위 사람들로부터 눈총을 받기도 하지만, 다정다감하고 누가 쏘아붙여도 화를 내는 일이 없으며, 입담이 좋고 발..

줄거리

'시인은 심장의 붉은 피뿐만 아니라 그들 영혼의 흰 피도 흘린다지!내 영혼의 흰 피를 쏟아내 나만의 시를 쓸 거야.낡은 관념에 대항한 새로운 장르를 만들어 낼 거야.'시와 예술이 인생의 전부인 인환은흠모하는 작가 이상의 추모 연극을 준비하다 그림을 그리는 소녀를 만난다.서로에게 뮤즈가 되어 꿈과 사랑을 키워 나가던 중 교칙을 어긴 인환이 퇴학을 당하고의사가 되라는 아버지의 뜻에 따라 황해도로 떠나며 헤어지게 되는데,어느 순간 소녀로부터 편지가 끊긴다.아버지의 뜻과 자신의 꿈, 소녀에 대한 그리움 사이에서 갈등하던 인환은광복이 되자 의..

명장면/명대사

글쓰기
관련 글이 없습니다. 등록해주세요.

리뷰/평점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