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공연메인 > 클래식/오페라 > 클래식

안네 소피 무터 리사이틀바이올린 여제(女帝)의 3년만의 귀환
공연평점
공연평가
9.8
예매랭킹

  • 기본소개
  • 공연소개
  • 출연진/제작진
  • 관련공연
  • 영상/포토
  • 관련기사

작품설명

1976년 데뷔 이후 35년간 바이올린의 여제로 군림해 온 안네 소피 무터의 내한 공연이 2011년 5월 3일 (화) 오후 8시에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열린다. 반주는 1988년부터 줄곧 함께 해온 램버트 오키스가 맡는다. 안네 소피 무터는 1976년 루체른 페스티벌을 통해 국제 데뷔를 하였고, 이듬 해에는 카라얀 지휘 아래 잘츠부르크 페스티벌에서 베를린 필과 협연하며 전 세계 클래식 팬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15세 때 DG를 통해 발표한 첫 음반으로 ‘올해의 아티스트상’ 수상하였으며, 이후로도 60개가 넘는 음반을 발매하는 등 그 누구도 범접할 수 없는 바이올..

프로그램

DEBUSSY Sonata g-minor
MENDELSSOHN Sonata F Major


--Intermission--

MOZART Violin Sonata KV 454
SARASATE "Carmen Fantasy"

출연진

바이올린 안네 소피 무터

명장면/명대사

글쓰기
관련 글이 없습니다. 등록해주세요.

리뷰/평점

인터파크 관람후기

10점 (17명)
아름다운 음율 dh*** 2011.05.12 50
멋진공연 Vs*** 2011.05.11 24
팔색조 안네 소피 mi*** 2011.05.08 17
감동의 두시간 ks*** 2011.05.06 31
the best of Germany pu*** 2011.05.05 47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