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뉴스

연극 '장수상회' 찾아온 배우 이순재 "나도 '김성칠' 역 해보고 싶다"

작성일2016.05.25 조회수2299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배우 이순재가 연극 ‘장수상회’ 공연장을 찾았다. 이순재는 공연 중인 백일섭을 응원하기 위해 지난 22일 대학로 동숭아트센터를 방문했다.

 

연극 ‘장수상회’ 분장실을 찾은 이순재는 “100분 동안 열정의 무대를 보여준 백일섭, 김지숙에게 끝없는 박수를 보낸다. 두 배우의 노련한 연기와 젊은 배우들의 에너지가 힘 있게 어우러져 좋은 앙상블을 이뤘으며, 여기에 아름다운 무대와 음악이 더해져 완성도 높은 작품을 본 것 같다. 또한 황혼의 배우들이 주인공이 될 수 있는 또 하나의 레퍼토리를 연극으로 만날 수 있어 기분이 좋다. 기회가 된다면 내가 ‘김성칠’ 역으로 꼭 참여해보고 싶은 작품이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연극 ‘장수상회’는 까칠한 노신사 ‘김성칠’과 소녀 같은 꽃집 여인 ‘임금님’의 가슴 따뜻한 사랑이야기를 그려낸 작품이다. 특히 ‘김성칠’ 역을 맡은 백일섭이 로맨티스트로 변신에 성공하며, 매 공연마다 황혼의 로맨스를 펼치고 있다.

 

연극 ‘장수상회’는 마지막 공연을 앞두고 ‘굿바이 스페셜 할인’ 이벤트를 한다. 5월 24부터 5월 29까지 공연관람 시 R석 3만원, S석 2만원, A석 1만원에 예매할 수 있다.

 

연극 ‘장수상회’는 오는 29일까지 대학로 동숭아트센터 동숭홀에서 공연된다.

 

사진출처_?(유)장수상회문전사 



박민희 기자  
newstage@hanmail.net  
[공연문화의 부드러운 외침 ⓒ뉴스테이지 www.newstage.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RSS 구독
글자크기 본문 글자 크기 확대 본문 글자 크기 축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관련 컨텐츠

1/7 이전 다음

댓글쓰기

입력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