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공연메인 > 뮤지컬 > 창작

내사랑 내곁에
세부장르 뮤지컬 > 창작
일시 2012/12/11 ~ 2013/01/20
장소 한전아트센터
출연 김정민, 박송권, 홍지민, 배해선, 장우수, 서지훈, 박호산...
관람등급 만 7세이상
관람시간 160분 (인터미션 : 20분)
공연평점
공연평가
9
예매랭킹

공연스틸컷

(0)

동영상

(1)

  • 기본소개
  • 공연소개
  • 출연진/제작진
  • 관련공연
  • 영상/포토
  • 관련기사
  • (3)

작품설명

2012년 겨울. 당신을 1990년으로 타임슬립시킬 단 하나의 뮤지컬. 당신의 심장을 다시 뛰게 합니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싱어송 라이터 오태호 가장 한국적인 감성의 가사와 멜로디로 언제 들어도 우리의 심장을 울리는 명곡들 작곡가 오태호님의 가장 대표적인 곡 내사랑 내곁에 의 탄생 20주년을 기념해 준비해온 뮤지컬 내사랑 내곁에… 내사랑 내곁에, 사랑과 우정 사이, 세상에 뿌려진 사랑만큼, I miss YOU 눈물로 시를 써도, 하룻밤의 꿈, 기다린 날도 지워 진날도, 이별 아닌 이별, 한 사람을 위한 마음, 또 다른 시작 등 올 겨울, 그의 수 많은 명곡들이 한곳..

줄거리

“내 맘이 이렇게 아픈데, 너를 보는 내 눈이 이렇게 아린데...
멀리서 그리워하는 것도 사랑이라고?
함께 있을 때, 그래서, 멈추었던 내 심장이 다시 뛰는것을 느낄 때, 그게 사랑이야...”

소중한 꿈을 향한 평행선 같은사랑 “강현”과 “복희”의 I Miss you.
뒤늦게 찾아온 아슬아슬한 사랑에 설레이는 “세용”과 “윤주”의 사랑과 우정사이
과거의 “기혜”를 향한 “승윤”과 그만을 바라보는 “보라”의 한사람을 위한 마음…

이 세 사람의 아픔이, 기억속의 멜로디를 전하는 오르골과 함께
과거와 현재를 넘나들며 만나..

출연진

캐릭터보기
세용 역 김정민 박시원
윤주 역 홍지민 배해선
강현 역 장우수 서지훈
복희 역 유주혜 전지윤
승윤 역 박호산 강석호
기혜/보라 역 손현정 이수안 유리아

명장면/명대사

(3) 글쓰기
세용역 [-] 내사랑내곁에 뮤지컬 세용역을 맡으신 가수 김정민님의 활약 정말 멋졌습니다 옛추억을 느끼며 사랑해왔던 연인과 사랑이 절실히 느껴지도록 하여금 친구를 멀리 떠나보내야 하는 그런 안타까움도 있었지만 어느날 다시 재회를 하게되고 서로 오손도손 나누는 이야기 다정하게 느껴져 보였습니다 윤주역과 서로 눈맞은 상태에서 벤취에 앉아 세용역의 김정민분의 옛추억 슬픈언약식 노래 흐느끼듯 노래가 흘러나오니까 관객들도 웃고 저도 웃고 했습니다!!!~~~ 김정민님의 열창적인 내사랑 내곁에 원곡도 감동적이게 잘들었습니다 심지어 전 김정민님의 내사랑 내곁에 곡 을 음악사이트에서도 다운받아 듣곤합니다!!!~~~ pyj9*** 2013.01.05 7 추천
-역 [-] 내사랑 내곁에... 맨 처음 발레리나의 그림자가 비치면서 이어 진짜 발레리나가 등장하는 예쁜 연출을 보며 처음부터 공연에 대한 기대감이 막 오르기 시작했네요..^^ 전 그냥 과거 마음을 울리는 히트곡들을 다시 라이브로만 들어도 괜찮겠다 싶었는데 다들 열창이시라 감동을 많이 받았어요^^ 90년대에 대한 추억은 물론.. 한번쯤 가슴 찡한 사랑을 해 보신 분들이라면 열창되는 노래 가사에 옛 추억을 되새겨보며 많이 감동받으실 것 같아요. 감동과 향수만이 있는 건 아니구요, 조연들 연기도 자연스러우면서 능글맞아서ㅋㅋㅋ 코믹함을 주더라구요. 주인공 강현의 아는 형ㅋㅋ 그 초반에 북치면서 주인공이랑 같이 등장하셨던 분ㅋㅋ 깨알같게 재밌게 연기하시던데..ㅎㅎ 뮤지컬이 이렇게 각자의 역에서 최선을 다하며 연기하시는 분들 한분 한분이 모여 큰 무대가 완성되는게 아닌가 싶어요. 30~40대 분들 추천드립니다. 특히 부모님께 티켓 선물해드리면 좋아하시지 않을까 싶어요^^ 저희 엄마도 라이브카페에서 그냥 노래 한곡 라이브로 들어도 참 좋아하시던데.. 음향, 영상효과가 좋은 뮤지컬을 관람하시면 음악도 좋고 해서.. 좋은 기분전환이 되지 않을까 싶네요^^ taego*** 2013.01.02 5 추천
윤주역 [홍지민] 내사랑 내곁에 보고 너무너무 감동했어요 정말 좋은 노래가 많이 나와 따라 부르기도 했구요~ 가슴찡하고 눈물나고 또 웃느냐 시간이 금방 가더라구요 크리스마스 분위기도 나고 ~~~ 특히 홍지민 윤주의 노래실력에 눈물을 여러번 흘렸습니다. 복희도 너무 연기 잘했어요!! ^ㅡ^ 여자친구랑 봤는데.. 남친이랑 한번더 보고 싶어요 ㅎㅎ furut*** 2012.12.21 9 추천

리뷰/평점

전문가20자평

7점 (1명)
이영훈 노래 보다 오태호 노래가 뮤지컬로 길들이기 더 힘든 이유는? 권재현 동아일보 기자

인터파크 관람후기

8점 (180명)
지루했어요 su*** 2013.02.03 33
좋은노래를들을수있어서 좋았다 ma*** 2013.01.29 24
잘 봤습니다. ho*** 2013.01.24 16
잘 봤습니다. ho*** 2013.01.24 11
잘 봤습니다. ho*** 2013.01.24 19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