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공연메인 > 뮤지컬 > 창작

콩칠팔 새삼륙봄날 경성 연애사
공연평점
공연평가
8.3
예매랭킹

공연스틸컷

(0)

동영상

(6)

  • 기본소개
  • 공연소개
  • 출연진/제작진
  • 관련공연
  • 영상/포토
  • 관련기사

작품설명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명동예술극장 주관으로 운영되는 2011 창작팩토리 「우수작품제작지원」선정작 경성 시대 실화를 바탕으로 한 알찬 구성과 흥미진진한 스토리, 그리고 감각적인 음악이 함께하는 2012년 기대작 뮤지컬 <콩칠팔 새삼륙> 자유로운 연애가 꽃피기 시작한 경성에서 두 여인의 사랑을 다룬 파격적인 소재! 3년간의 개발기간을 거친 웰메이드 창작뮤지컬 신의정, 최미소, 조휘, 최용민, 정연, 김준오, 김보현, 유정은 실력파 뮤지컬 배우 전원 원캐스트 출연! 문화체육관광부와 명동예술극장이 지원하는 2011창작팩토리 뮤지컬 부문에서 1위를 하며..

줄거리

1931년 경성. 옥임은 여고를 미처 마치지 못하고 시집을 가버린 친구 용주가 다시 학교로 돌아올지도 모른다는 편지에 들떠 직접 용주의 시댁을 찾아가 재회의 기쁨을 나눈다. 같은 날 저녁 옥임의 아버지 홍석후 박사는 옥임의 이화여전 작곡과 입학을 축하하는 파티를 여는데 그곳에서 옥임은 아버지의 불륜 상대인 김화동, 일명 원동자켓을 만나게 되고 세상에서 유일하게 믿고 따랐던 남성인 아버지에 대한 환멸에 사로잡히는데 설상가상 자신을 따라다녔던 의대생 류씨와의 약혼을 강요 받는다. 재입학 수속을 하러 학교에 간 용주는 기혼자의 입학을 불허한다는 교..

출연진

캐릭터보기
홍옥임 역 최미소
김용주 역 신의정
홍석후 역 최용민
류씨 역 조휘
김화동 역 정연
김이진 역 김준오

명장면/명대사

글쓰기
관련 글이 없습니다. 등록해주세요.

리뷰/평점

전문가20자평

7점 (3명)
음악은 분명 손드하임 급인데 이야기는 ‘텔마와 루이스’의 아동판보다 못하다. 권재현 동아일보 기자
발랄한 음악의 화사한 경성연애담이 예측가능한 결말을 향해 기차처럼 달려가네. 김슬기 매일경제 기자
소재의 확장은 주목할만하지만 거친 전개가 아쉽다 장지영 국민일보 기자

인터파크 관람후기

8점 (90명)
획일화된 창작 뮤지컬에 단비같은 소재 *** 2012.08.18 25
신선하고 괜찮은 창작공연 *** 2012.08.09 47
뒤늦게라도 봐서 다행이예요 *** 2012.08.09 44
짱이에여!!!!!!!!!!!! *** 2012.08.09 82
창작뮤지컬의 힘~ *** 2012.08.06 46
플레이DB의 모든 공연DB는 다음, 네이트 등 포털사이트 공연정보로 연동되고 있습니다.